- PC에뮬레이터 ‘녹스(NOX) 앱플레이어’ 연내 도입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카카오(www.kakao.com 대표 임지훈)는 중국의 PC용 모바일 앱플레이어 전문기업 듀오디안온라인테크놀로지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고 카카오 게임 서비스에 ‘녹스(NOX) 앱플레이어’를 도입한다고 30일 밝혔다.
 
듀오디안은 중국 바이두 출신 개발자들이 2015년 3월 설립한 기업으로 국내에서는 ’녹스 앱플레이어’ 개발사로 잘 알려져 있다.

지난 2015년 6월 첫 출시된 ‘녹스 앱플레이어’는 PC 환경에서 게임을 포함한 다양한 모바일앱 실행을 지원하는 일종의 에뮬레이터 프로그램으로 스마트폰이 없어도 다양한 안드로이드 앱을 PC에서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PC에서 가상의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환경을 만들어 이 안에서 모바일게임을 구동하게 되는 방식이다. 최근 하드코어 모바일 역할수행게임(RPG) 이용자 위주로 이러한 PC에뮬레이터 사용이 늘어나는 추세다.

카카오는 듀오디안과 협력해 관련 서비스 전담 조직을 별도로 갖추고 기존 에뮬레이터들이 갖고 있던 호환성 문제를 보완해 개발자와 함께 이용자들까지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올해 3분기 윈도우 OS 버전, 연내 맥 OS 버전 출시를 목표로 카카오게임에 최적화된 앱플레이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안드로이드 OS 게임만 지원한다.

카카오는 “빠르게 변화하는 모바일게임 이용자들의 니즈에 발 맞춰 더욱 쾌적하고 편리한 게임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