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기업, 클라우드· IoT가 최고 관심사

2016.05.01 11:08:15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국내 기업들은 데이터 관리 서비스 중 클라우드와 사물인터넷(IoT)을가장 관심있어 하는 분야로 꼽았다.
 
1일 마이크로소프트(www.microsoft.com)가 지난 3월부터 한달 간 아시아태평양(APAC) 지역의 940개 기업, C레벨 이상을 대상으로 조사한 ‘APAC 데이터 활용 실태’ 설문조사에 따르면, 국내 110개 기업들은 클라우드와 IoT를 가장 관심있는 데이터 관리 서비스라고 응답했다.

수백만개의 디바이스를 연결하고, 그 안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클라우드 상에서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다는 것이 MS 측의 평가다.
 
최근 뉴욕에서 개최된  ‘MS 데이터 드리븐(Data Driven)’ 행사에서 사티아 나델라 CEO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주요 동력으로 데이터를 언급하며 데이터를 제대로 분석하고 예측하는 자만이 살아남는 시대가 올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국내 기업들의 절반 이상(56%)이 데이터를 잘 아는 직원을 보유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대답했지만, 응답자 4명 중 1명은 직원들이 데이터를 다루는 역량이 부족해 기업 내 디지털 전략을 추진하는데 어려움이 있다고 답변했다.
 
또한 기업들의 60%는 기업의 성공적인 디지털 전략 추진은 최고데이터책임자(CDO, 32%)와 최고디지털책임자(CDO, 28%)가 이끌어야 한다고 답변했다. 이는 최고경영자(CEO, 21%) 보다 높은 수치로 기업들이 미래에는 데이터 기술경영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분석된다. 

최고데이터책임자는 데이터의 효율적인 활용을 위해 이를 전문적을 관리, 분석, 총괄하는 직책으로 데이터 시대를 맞아 최근 주요 기업들 사이에서 그 역할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사업본부 박현진 부장은 “각종 데이터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데이터 시대’에는 데이터의 올바른 분석과 예측이 기업 미래의 존폐를 가늠할 것”이라며 “전략적인 데이터 관리와 활용은 기업 운영의 효율성 뿐만 아니라 새로운 수입 창출의 기회가 될 수 있기 때문에 기업 경쟁력 확보에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
  • 삼성전자, ‘큐커’ 구독 서비스 확대…‘큐커…
  • 삼성전자, TV 신제품 ‘시력 보호·색상’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