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 작년 영업손실 543억원…적자전환

2016.02.17 08:52:44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NHN엔터 ‘코미코’, 글로벌 1700만 다운로드
구글과 맞장…NHN엔터 광고플랫폼 전략 들어보니
NHN엔터, 3분기 영업손실 226억원…적자지속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NHN엔터테인먼트(www.nhnent.com 대표 정우진, NHN엔터)는 2015년 연결기준 4분기 실적으로 매출 2178억원, 영업손실 97억원, 당기순이익 221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공시했다. 전년동기대비 매출은 46.4%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적자전환했다. 전분기 대비해선 손실 폭을 줄였다.
 
2015년 연간 매출은 전년대비 15.8% 증가한 6446억원이며, 영업손실 543억원, 당기순이익 1652억원으로 집계됐다. 온라인게임 매출이 감소하는 가운데 마케팅 비용 증가 등으로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프렌즈팝’ 등의 모바일게임이 선전했으나 적자전환을 막진 못했다.
 
NHN엔터테인먼트 정우진 대표는 “라인디즈니 츠무츠무와 프렌즈팝 등 모바일 게임의 성공을 발판으로 올 해는 ‘앵그리버드’와 ‘갓오브하이스쿨’ 등 유명 IP를 활용한 게임 출시는 물론 모바일 게임의 글로벌 서비스에 집중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며 “신사업 부문에서도 페이코(PAYCO) 이용자 확대 등 사업다각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이 전개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