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삼성전자와 반도체노동자를위한인권지킴이(반올림), 가족대책위원회(가대위)가 재해예방대책에 관한 최종 합의서에 서명하기로 했다. 8년 동안 끌어온 삼성전자 직업병 관련 문제가 사실상 타결됨 셈이다.

반도체 사업장에서의 백혈병 등 직업병 문제 해결을 위한 조정위원회는 12일 서울시 서대문구 법무법인 지평 사무실에서 조정 3주체 교섭단 대표자가 재해예방대책에 대한 최종 합의서에 서명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조정합의에 이르기까지의 경과, 주요 조정합의사항, 조정위원회의 향후 과제 및 일정 등에 관해서는 합의서 서명 후에 밝힌다는 방침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