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전력 소모량이 많은 데이터센터(IDC)의 에너지 효율화를 높이기 위해 시행 중인 그린데이터센터인증이 올해 10개 IDC에 대한 인증을 확정했다. 그린데이터센터인증은 지난 2012년부터 실시되고 있다.

9일 한국IT서비스산업협회(ITSA) 그린데이터센터인증위원회는 ‘2015년도 그린데이터센터인증 평가결과’를 발표했다. LG CNS 인천센터가 올해 신규 인증을 받았으며, 한화 IDC는 예비인증을 획득했다. 

2014년부터 도입된 예비인증은 신규 IDC 또는 최근에 시설 개선을 한 IDC가 현 시점에서 그린데이터센터 인증 평가기준을 만족하나, 제출 데이터(1년치 적산전력량)를 보유하고 있지 못한 경우, 그린데이터센터인증을 조기에 취득할 수 있도록 도입한 제도다.

또한 재인증 및 유지인증을 받은 기업도 8개나 됐다.  2012년도 신규인증 수여업체 중 3개 센터(KT 목동 IDC, KT 분당 IDC, SK 대덕 IDC), 2013년도 신규인증 수여업체 중 4개 센터(삼성SDS ICT 수원센터, 포스코ICT 충주 IDC, 현대오토에버 파주 글로벌 IDC, CJ IDC 송도), 2014년도 인증 수여업체 중 1개 센터(LG CNS 부산 글로벌 클라우드 IDC)가 신청 및 인증기준을 충족해 인증 자격을 유지하게 됐다고 ITSA 측은 밝혔다.

특히 올해 인증을 획득한 총 10개 기업 가운데  LG CNS의 부산 글로벌 클라우드 IDC는 가장 높은 등급인 A+++을 받았다.

ITSA 관계자는 “올해 2차 유지인증을 획득한 IDC는 내년에 평가기준 버전2로 재인증을 받을 경우 등급 상향의 가능성이 있으며, 이는 각 센터별로 지속적인 투자와 자체 에너지 절감 활동 끝에 얻은 성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올해 신규 인증을 획득한 IDC 중 1992년에 설립된 LG CNS 인천센터는 노후된 IDC라고 하더라도  시설개선을 통해 충분히 에너지 효율화가 가능함을 보여준 첫 사례로 큰 의의가 있다”고 덧붙였다.

2015 제4회 그린데이터센터인증 수여식은 오는 22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스마트 데이터센터 & 스마트 컴퓨팅 컨퍼런스 2015’ 행사를 통해 진행된다.

한편 IDC 업계의 자발적인 에너지 절감 노력에 대한 보상 및 우대차원에서 요구되고 있는 그린데이터센터인증 혜택 마련과 관련, ITSA에서는 ‘국가정보화 기본법’ 개정안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내년에 ‘데이터센터 구축 및 운영 활성화 시책’ 마련을 통해 구체적인 인증 혜택 방안이 나올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백지영 기자>jyp@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