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브로드, IoT 서비스 ‘스마트홈캠’ 론칭

2015.09.30 17:44:43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태광그룹 계열 케이블TV방송사인 티브로드(www.tbroad.com 대표 김재필)는 10월 1일 ‘티브로드 스마트홈캠’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티브로드 스마트홈캠’은 티브로드 방송 권역 내 고객이나 타사 인터넷 이용자를 대상으로 모바일 앱과 IP카메라를 통해 실시간 영상을 모니터링하거나 녹화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IP카메라와 함께 영상 저장을 위한 클라우드 스토리지에 50GB를 기본으로 제공한다.

210만 화소의 풀HD 화질로 스마트폰을 이용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고, 움직임이나 소리 둘 다 감지하고 알림과 함께 클라우드에 영상을 자동 저장한다. 실시간 영상을 간편하게 스마트폰으로 녹화할 수도 있고, SD카드에 예약 녹화도 할 수 있다. IP카메라 설치 후 구글 플레이스토어(iOS는 10월 중 등록 완료 예정)에서 ‘티브로드 스마트홈캠‘앱을 다운받아 설치 후 본인이 원하는 ID와 PW 등록 후 사용하면 된다.

티브로드 방송이나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고객은 3년 약정시 월 7000원, 타사 인터넷을 사용 중인 고객은 월 9000원을 내면 된다. 티브로드 스마트홈캠의 경우 IP카메라를 추가 신청할 경우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2대에서 4대까지는 단말 추가시 1대당 월 5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2000원을 추가해 부가 상품인 ‘스마트안심팩’ 가입시 클라우드 용량 50G를 추가로 제공한다.

김재필 티브로드 대표는 “스마트홈캠은 고화질, 사생활보호기능, 안부문자발송 등 타사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탁월한 기능 대비 비용은 저렴해 혼자 사는 일인 가구 중 여성과 어르신들에게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