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부, 스마트홈·가전 보안강화 방안 논의

2015.09.25 11:47:29 / 채수웅 woong@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는 25일 서울 용산에 위치한 LG유플러스에서 스마트 홈・가전 분야의 산업 및 보안 전문가 등과 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정보통신기술(이하, ICT)이 융합된 우리나라 스마트 홈・가전 산업의 현황을 확인하고, 스마트 홈・가전 서비스의 안전성 확보에 필요한 보안기술과 관련 정책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앙대학교 김영만 교수와 LG유플러스 김용식 부장이 스마트 홈・가전 산업의 현황과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이들은 관련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과 글로벌 시장 선도를 위해서는 보안내재화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했다. 

이어 세종대학교 윤주범 교수와 LG유플러스 김창경 부장은 해외 스마트 홈·가전의 해킹 및 피해사례를 공유하고, 유관업계 간 보안위협과 취약점 등을 공유할 수 있는 체계 구축과 핵심 융합보안 기술개발의 필요성에 대해 발표했다.

미래부 정한근 정보보호정책관은 “실효성 있는 스마트 홈・가전 분야 보안정책 마련을 위해 관련 산업계와 보안업계의 지속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며 “우리나라가 보유한 스마트 홈・가전분야 기술력에 보안기술을 융합해 글로벌 스마트 홈・가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정부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