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우리 직원PC 해킹 당해 국방부 백신 입찰문서 유출

2015.08.12 15:29:49 / 이유지 yjlee@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유지기자] 국방부에 안티바이러스(백신) 프로그램을 공급하고 있는 하우리의 직원 PC가 해킹을 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청 사이버안전국은 12일 "다른 해킹 사건을 수사하다 하우리가 국방부에 공급중인 백신 관련 입찰제안서가 유출된 것을 확인해 국방부, 하우리 등 관계기관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이러한 내용이 알려지면서 국방부에서는 군 용역업체에 대한 해킹을 통해 군 관련 자료가 유출될 수 있으니 보안대책을 강구하라는 지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하우리는 지난해 11월부터 국방부 산하 20여만대의 컴퓨터와 3000대 이상의 서버에 백신을 공급, 관리하고 있다.

수사당국은 현재 외부에 의한 해킹으로 추정하고 관련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유지 기자>yj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