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투씨엠, 에코스 스탬프 기반 O2O 오픈 플랫폼 출시

2015.04.01 11:19:34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원투씨엠(대표 한정균)은 O2O(Online to Offline) 오픈 플랫폼(Open Platform)을 출시하고 이를 본격 사업화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에코스 스탬프(echoss stamp)라는 스마트폰에서 고유 인증이 가능한 시스템을 선보였던 원투씨엠은 현재 1만여개의 오프라인 매장에서 방문한 고객의 로열티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원투씨엠은 에코스 스탬프(echoss stamp)를 기반으로  지불 결제와 이커머스(e-Commerce)에 해당 모델을 접목한 사업을 국내·외 시장에 전개할 계획이다. 우선 올해  국내 약 10만여 오프라인 상점에 에코스 스탬프(echoss stamp)를 보급해 오프라인 지불결제 및 전자 상거래가 가능한 인프라를 구축하고, 다양한 지불 결제 플랫폼과 핀테크 사업자에게 개방형 인프라로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원투씨엠은 삼성전자, 열두시, 페이뱅크 등과 제휴를 통해 에코스 스탬프(echoss stamp)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2015년 국내 통신 사업자 및 대규모 O2O 서비스 사업자 및 소셜 커머스 등과 제휴를 하여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다. 

원투씨엠 신성원 이사는 “오프라인에 단순한 인증 구도인 스마트 스탬프만을 비치하고, 고객의 스마트폰을 기반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을 활용해 모든 인증, 거래와 정산 등을 처리하는 방식이 원투씨엠의 O2O 오픈 플랫폼의 기본 개념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원투씨엠은 스마트 스탬프 원천 기술을 기반으로 일본 NEC, 테크노블러드 등과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2014년말 벤쳐케피탈 캡스톤파트너캡스부터 20억원의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