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부의 사설공유기 모니터링과는 무관”

[디지털데일리 이민형기자] 이에프엠네트웍스는 자사의 인터넷공유기 아이피타임(ipTIME)의 보안 패치를 배포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에프엠네트웍스는 “이번 보안 패치는 공유기 해킹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며 “이번 패치를 통해 해커들의 공격에 노출될 수 있는 보안 취약점을 최소화했으며, 이미 해킹이 이뤄진 공유기도 공장출하 상태로 복구된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배포된 펌웨어 9.50 버전은 비밀번호가 없는 공유기의 원격 제어 포트 사용을 근본적으로 차단하고, 로그인시 캡챠(capcha) 코드를 기본 적용해 악성 스크립트의 공유기 해킹 시도를 막을 수 있다. 펌웨어는 이에프엠네트웍스 홈페이지(www.iptime.co.kr)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한편 일각에서 제기된 ‘공유기 실시간 모니터링을 위한 패치’라는 주장에 대해 회사측은 “이번 보안 패치는 일부 고객이 우려하는 정부의 사설 공유기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과는 전혀 무관함을 분명히 밝힌다”고 강조했다.

<이민형 기자>kik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