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키캐스트 앱 대표 이미지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종합 모바일 서비스 기업 옐로모바일(www.yellomobile.com 대표 이상혁)은 콘텐츠&뉴미디어 사업부문의 중간지주회사인 피키캐스트(대표 장윤석)가 5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이달 초 DSC인베스트먼트와 DS투자자문으로부터 각 25억원씩, 전환우선주 형태로 진행됐다. 피키캐스트는 이번 투자를 통해 보다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다. 콘텐츠 라이선스 확보 및 자체 콘텐츠 제작에도 집중한다. 앞서 공개된 TV광고에 이은 추가 마케팅도 진행할 계획이다.
 
피키캐스트는 관심사에 맞춰 흥미로운 콘텐츠를 엄선해 제공하는 ‘콘텐츠 큐레이션 앱’으로 사진이나 움직이는 이미지, 음악, 짧은 텍스트 등 모바일에 최적화된 형태의 콘텐츠를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출시 1년 만에 누적 다운로드 600만건을 돌파했다. 현재 하루 평균 앱 방문자수 120만명, 평균 체류시간 20분 이상을 기록 중이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신라호텔로 간 ‘비스포크 큐브에어’…왜?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