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핫플레이스, 2만5000여 맛집 ‘간편예약’ 서비스

2015.03.11 14:16:58 / 이대호 ldhdd@ddaily.co.kr

관련기사
“핀테크·O2O·IoT에 꽂힌 한국, 성과주의 지양해야…꾸준한 관심 필요”
‘식신핫플레이스’, 연관 맛집까지 추천…메뉴·분위기 정보도 제공

[디지털데일리 이대호기자] 위치기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전문기업 씨온(www.seeon.kr 대표 안병익)은 맛집서비스 앱인 ‘식신핫플레이스'에 간편예약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식신핫플레이스 사용자들은 간편예약 서비스를 통해 전국 2만5000여곳 맛집 예약을 한 번의 터치만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식신핫플레이스 앱에서 방문하고자 하는 맛집을 검색하고 매장의 상세정보를 클릭하면 간편예약이라는 버튼이 나타난다. 버튼을 누르고 방문할 ▲날짜 ▲시간 ▲인원수 ▲선호정보를 입력하면 예약이 완료된다. 이후 예약된 내용을 문자메시지로 받아볼 수 있다.

안병익 씨온 대표는 “간편예약에 이어 앞으로 예약고객에게 혜택을 주고 간편결제와 연동해 바우처를 판매하는 기능도 제공할 예정으로 고객은 음식점을 쉽게 예약하고 할인된 가격으로 바우처를 구매할 수 있으며, 점주는 식신핫플레이스를 통해 새로운 고객을 만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외식업분야 O2O로 육성할 방침을 밝혔다.

한편 씨온은 미국과 독일의 사례를 들어 이번에 도입된 식신핫플레이스 간편예약 기능이 국내 음식점 예약시장에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했다. 간편결제 등과 연계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다는 것이다. 미국의 음식점 예약서비스인 ‘오픈테이블’은 3만1000개 레스토랑의 온라인 예약서비스를 제공 중으로 2014년 매출이 약 2500억원에 육박했다. 독일의 식당 예약업체 쿠안두(Quandoo)는 약 3000억원에 일본 구직정보업체 리크루트 홀딩스(Recruit Holdings)에 인수된 바 있다.

<이대호 기자>ldhdd@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