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 금융사기 대응 위한 통합콜센터 본격 운영 착수

2015.02.23 13:40:23 / 이상일

코스콤 통합콜센터 가동식. 전대근 코스콤 전무(왼쪽에서 네번째)와 박선무 NH투자증권 상무 겸 최고정보책임자(CIO)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코스콤(옛 한국증권전산)은 23일 금융사기 대응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통합콜센터 가동식을 열고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서울 여의도 코스콤 본사 내 6층에 96.74㎡ 규모로 마련된 통합콜센터는 NH투자증권, 삼성증권 등 20개사 고객들을 대상으로 1차 가동했으며, 오는 3월 중 14개사에 대해서도 추가 가동할 예정이다.

이번 통합 콜센터는 종합자산관리계좌(CMA) 등 증권사 입출금계좌 관련 금융사기 피해 사례가 늘면서 지난해 9월 금융감독원이 각 증권사에 영업시간 이외에도 상시 지급정지가 가능하도록 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증권 관련 금융사기 피해자들은 평일 야간이나 주말․공휴일 등 영업시간 이외 시간에도 1899-8482로 피해신고 접수 및 계좌 지급정지 요청이 가능해졌다.

코스콤은 신고접수 이후 금융사기 피해자 정보 확인, 피해 계좌 추가 출금 방지, 증권사별 지급정지 처리 내역관리 등의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1차로 가동한 20개사 고객 이외의 금융사기 피해자들도 코스콤의 통합콜센터로 피해신고 및 계좌지급정지 요청이 가능하며, 코스콤은 해당 증권사에 신고내역을 전송, 지급정지 요청을 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정연대 코스콤 사장은 “증권사들이 개별적으로 콜센터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하려면 인력 및 IT관련 비용 등이 들기 때문에 코스콤이 금융투자업계 공동으로 구축에 나선 것”이라며 “안정적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