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신제품 9종 공개…5000만 화소 DSLR 카메라 등장

2015.02.09 13:44:54 / 이수환 shulee@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www.canon-ci.co.kr 대표 강동환)은 9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프레스 컨퍼런스를 열고 2015년 상반기 신제품 및 전략을 발표했다.

풀프레임 디지털일안반사식(DSLR) 카메라(EOS 5Ds/EOS 5DsR)는 물론 프리미엄 엔트리 DSLR 카메라(EOS 750D), 미러리스 카메라(EOS M3), 콤팩트 카메라(파워샷 SX410 IS, 익서스 275 HS, 익서스 160), 신개념 이미지 저장솔루션(커넥트 스테이션 CS100), 최대 광각 줌렌즈(EF 11-24mm f/4L USM)까지 전 카테고리에 걸친 신제품 9종을 선보였다.

먼저 EOS 5Ds는 5060만 화소 풀프레임 CMOS 이미지센서(CIS)를 장착해 스튜디오나 풍경 촬영에 적당하다. 사진을 100%로 확대했을 시 피사체의 섬세한 부분까지 표현할 수 있어 A1 규격이나 출판 인쇄용 대형 용지에 이미지를 출력해도 고품질의 이미지를 얻는데 무리가 없다. 듀얼 ‘디직6’ 이미지 프로세서를 통해 고화소 이미지도 빠르게 처리할 수 있다. 여기에 광학식 로우패스필터 기능으로 해상력과 색재현에 초점을 맞춘 EOS 5DsR도 동시에 선보였다.

보급형 DSLR 카메라 EOS 750D는 2420만 화소의 CIS를 장착했으며 상위 기종에 적용되는 ‘19포인트 올 크로스 자동초점(AF)’으로 더욱 빠른 피사체 추적이 가능하다. 근거리무선통신(NFC)과 와이파이로 스마트폰, 태블릿 등 스마트 기기와의 연동이 손쉽다.

미러리스 카메라 EOS M3는 기존 ‘EOS M2’의 후속 모델로 EOS 750D와 같은 ‘하이브리드 CMOS AFⅢ’ 기술로 동영상이나 라이브뷰 촬영 시 더욱 빨라진 AF 성능을 발휘한다. 2420만 화소의 신형 CIS와 디직6 이미지 프로세서를 제공한다. NFC와 함께 터치스크린으로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캐논은 사용자가 단순한 사진 촬영에 머물지 않고 고화질의 사진을 함께 즐기고 공유하는 문화를 넓히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오는 6월 출시를 목표로 커넥트 스테이션 CS100을 선보였다. NFC로 카메라를 접촉하면 자동으로 새 사진만 골라 내장된 하드디스크드라이브(HDD)에 자장한다. TV와 연결해 고화질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HDD 용량은 1TB이다.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강동환 사장은 “캐논은 카메라 시장 활성화를 위한 돌파구를 사용자 가치에서 찾았다”며 “사용자 촬영 영역의 확대, DSLR과 미러리스 카메라 등 엔트리 라인업 강화, 사용자 가치 창출 등 3가지 전략을 통해 2015년 카메라 시장 활성화를 도모하고 나아가 한국 사진·영상 산업 발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포토] 사진으로 보는 역사적인 '다누리' 발…
  • 다누리, 발사대 ‘우뚝’…韓 첫 달 탐사 카운…
  • 삼성전자, “주방을 화랑처럼”…‘비스포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