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이 17개국 ICT 장·차관들과 연쇄 회담에 나선다.

미래부는 최양희 장관이 ‘2014 ITU전권회의」에 참석하는 17개국 장·차관들과 양자회담을 갖고, 우리기업의 정보통신방송(ICT) 글로벌 시장 개척에 적극 나설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미래부는 19일부터 5일간 니카라과, 가나, 인도, 남아공 등 16개국과 집중적으로 부산에서 양자회담을 갖고, 중국은 ‘ICT 전략대화’라는 이름으로 28일 서울에서 장관급 양자회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미래부는 최근 브로드밴드 구축, 소프트웨어 서비스, 사이버 보안, 국가정보화 등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국가들을 대상으로 ICT 분야 양해각서(MoU) 7건을 체결하고 동 분야 상호교류 및 협력의 추진근거를 마련할 예정이다.

미래부는 국내 정보통신 기술 및 정책을 각국에 소개해 우리기업 및 ICT 전문가들의 중남미, 아·중동 및 동구 등의 진출 토대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올해 니카라과에 개소한 중남미 ICT 교육센터와 인도 방갈로르에 SW상생협력센터 등 거점을 통해 인도와 중남미 전략국가에 대한  국내 ICT기업의 해외진출을 촉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미래부는 이번 양자회담을 적극 활용해 ITU 전권회의에서 진행되는 표준화 총국장 선거와 이사국 출마에 대한 지지를 이끌어내 국제무대에서 한국 ICT의 위상제고와 리더십 확대도 모색하고 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