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업부장이 제품 테스트 과정에서 발생
- 냉장고 이어 세탁기도 법정공방 예고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삼성전자가 독일 베를린 ‘자툰’ 매장에서 발생한 세탁기 파손 사건과 관련해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업무방해, 명예훼손, 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LG전자 사장을 수사의뢰했다고 14일 밝혔다.

언론에 배포한 보도자료에는 LG전자 사장이라고만 적혀 있으나 사실상 HA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을 겨냥한 것으로 이번 사건이 양사에 끼칠 영향에 귀추가 모아진다. 이제까지 TV를 비롯해 냉장고 등 다양한 법정다툼이 펼쳐졌지만 특정 사업부장을 대상인 경우는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사건은 이달 3일(현지시각)로 거슬러 올라간다. 자툰이 운영하는 독일 베를린 유로파센터와 슈티글리츠 매장에서 LG전자 A임원은 삼성전자 ‘크리스털 블루’ 세탁기 도어와 본체를 연결하는 힌지를 파손하다가 매장 직원에게 발각되는 일이 발생했다. 당시에는 A임원이라고만 밝혀졌으나 현장에는 조성진 사장도 함께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매장측 직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신분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처음에는 파손 혐의를 부인했지만 매장 내 폐쇄회로TV(CCTV) 화면을 확인한 이후 문제가 발생한 세탁기 4대를 보상해주기로 하면서 사건은 일단락됐다.

당시 LG전자는 몇 가지 이유를 들어 고의로 제품을 파손할 이유는 없다고 해명했다. 첫 번째 ‘경쟁사 제품을 폄하할 목적으로 몰래 경쟁사 제품을 훼손시키려 했다면 연구원들이 갈 이유가 없다’, 두 번째 ‘불순한 의도가 있다면 보다 계획적으로 발각되지 않을 사람과 방법을 모색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더불어 해외 출장 시 현지 매장을 방문해 자사는 물론 경쟁사 제품의 사용 환경을 알아보는 것은 매우 일반적인 활동이고 현지로 출장 간 연구원 가운데 일부가 양판점을 방문해 자사를 비롯한 경쟁업체의 제품을 테스트한 사실이 있으며, 이 과정에서 예상치 못하게 특정업체 제품만 유독 손상되는 현상이 발생했다고 덧붙였다.

이제껏 밝혀진 내용을 정리하면 LG전자가 삼성전자 세탁기를 어떤 이유로든 현장에서 건드렸다는 것 자체는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다. LG전자의 해명과 삼성전자가 국내 사법당국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했다는 점, 현장에 조성진 사장이 있었다는 점 등을 고려하면 과도한 경쟁과 부주의에서 비롯됐다고 봐야 한다.

상식적으로 보는 눈이 많은 공개된 장소에서 경쟁사 제품을 망가뜨릴 이유는 없다. 하지만 이번은 경우가 다르다. 사업부장이 나서서 시범을 보였다. LG전자는 ‘예상치 못하게 특정업체 제품만 유독 손상됐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세탁기 도어가 이처럼 쉽게, 그것도 매장에 전시된 삼성전자 제품이 모두 망가질 확률이 얼마나 될까.

더구나 많은 소비자가 드나들고 양판점 특성상 고장이 쉽게 발생하고 결함이 있는 제품을 자툰이 전시할 이유가 없다. 이번 사건을 단순히 ‘오비이락(우연히 동시에 일어난 일로 궁지에 몰리는 일을 비유)’으로 보기 어려운 이유다.

이에 대해 LG전자는 ‘고의성이 없는 품질 테스트 차원이라고 설명한 것을 프로모터가 오해했다’고 전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공개된 장소라는 점에서 조심스러운 행동이라고 말하기가 어렵다.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오는 2015년 전 세계 생활가전 1위를 달성하겠다고 누누이 밝혀왔다. 북미에서는 이미 충분한 성과를 거뒀다. 관건은 최대 시장 가운데 하나이면서 보수적인 소비자가 가득한 유럽이다. 양사는 유럽을 공략하기 위해 수년전부터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고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2014’에서도 현지에 최적화된 제품 라인업을 대거 공개한바 있다.

이번 사건은 반대로 말해 전 세계 세탁기 시장에서 삼성전자보다 높은 우위를 점해왔던 LG전자가 그만큼 라이벌을 의식하고 있다는 것으로 풀이할 수 있다. 공식적으로나 내부적으로 LG전자는 세탁기에서만큼은 삼성전자가 경쟁 상대가 아니라고 생각해왔다.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모델인 ‘WW9000’을 비롯해 세탁기 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두면서 그만큼 위기의식도 커졌다고 봐야 한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