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2014] 가전 본고장에 프리미엄으로 도전장 내민 삼성전자

2014.09.02 11:05:05 / 이수환 shulee@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권오현, 윤부근, 신종균)가 오는 5일(현지시각)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되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2014’에서 ‘유러피언 셰프컬렉션’ 풀 라인업을 공개하며 명품 가전의 본고장인유럽 프리미엄 가전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유러피언 셰프컬렉션은 ▲슬림하고 세련된 디자인과 미세 정온 기술이 조화를 이룬 ‘상(上)냉장 하(下)냉동’ 냉장고 ▲초고온 스팀 조리로 최고의 맛과 식감을 살려주는 오븐 ▲가상의 불꽃 형상을 가시화한 인덕션 ▲160년 만에 물 분사 방식을 바꿔 강력한 세척력을 갖춘 식기세척기 등으로 구성됐다.

우선 냉장고는 국내와 북미 등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기존 4도어 셰프컬렉션과 달리 유럽 소비자가 선호하는 바텀프리저 형태다.

유럽 가옥 구조의 특징을 반영해 전체적인 디자인은 얇게 설계됐고 초고효율 단열재를 사용해 내부 공간 활용을 극대화시킨 ‘스페이스 맥스’ 기술을 통해 동급 최대용량을 구현했다. 특히 빌트인 가전처럼 주방가구와 완벽한 조화를 이뤄 돌출 없이 가구와 꼭 맞게 설계했다. 냉장실에는 전문 보관 공간인 ‘셰프 팬트리’가 적용됐다. 미세 정온 기술을 통해 육류를 영하 1도에서 보관해 최적의 신선도와 재료 본연의 맛을 구현한다.

셰프컬렉션 오븐에는 2단 가열을 통한 초고온 스팀과 같은 새로운 조리 방식을 구현했다. 100도 이상의 미세한 수증기를 ‘컨벡션 팬’을 통해 빠르고 균일하게 분사해 열과 수분을 효과적으로 전달, 음식의 맛뿐만 아니라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을 구현할 수 있다.

셰프컬렉션 인덕션은 기존 인덕션 제품은 불꽃이 보이지 않아 작동 여부나 화력을 인지하기 어려워 미세한 온도 조절을 필요로 하는 조리가 어렵고 소비자 안전에도 위험할 수 있다는 단점을 해소했다. ‘가상 안전 불꽃’을 통해 이미지로 불꽃 형상을 만들어 작동 여부 및 화력을 눈으로 직접 볼 수 있다.

기존 160년 동안 유지되었던 로터리 세척방식을 탈피한 ‘워터월’ 방식의 셰프컬렉션 식기세척기도 유럽 시장에 알맞게 선보인다. 워터월은 식기세척기 하단 뒤쪽에서 강력한 수압의 물을 쏘아 주면 앞뒤로 움직이는 반사판에 맞아 식기세척기 내부 벽과 천정에 폭포수와 같은 거대한 물의 장벽이 만들어지고 아래로 쏟아져 내려 구석에 있는 접시까지 모두 깨끗하게 세척한다.

덕분에 세척 구간을 좌우로 선택적으로 구분, 수온과 시간 등을 달리 설정해 오염이 심한 식기와 덜한 식기 모두 동시에 효과적으로 세척이 가능하다. 여기에 포크, 나이프, 수저 등 작은 식기를 한 번에 넣고 통 채로 빼어 정리할 수 있는 ‘플렉스 트레이’를 적용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엄영훈 부사장은 “북미와 한국에 이은 셰프컬렉션의 유럽 진출은 삼성의 글로벌 프리미엄 가전 시장에 대한 본격적인 공략을 의미한다”며 “따라올 수 없는 삼성만의 혁신 기술이 집중된 셰프컬렉션의 유럽 시장에서의 성과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베를린(독일)=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노태문 사장, 베트남…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