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야에서 만난 OLED"…LGD-SM브랜드마케팅 협력

김도현 2022.11.30 17:48:52

- 투명 OLED 플로어 솔루션 적용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LG디스플레이가 투명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응용처를 확대했다. 이번에는 매장 바닥이다.

30일 LG디스플레이(대표 정호영)는 SM엔터테인먼트 그룹 계열사 SM브랜드마케팅의 서울 성수동 플래그십스토어 ‘광야@서울’에 ‘투명 OLED 플로어(T-floor) 솔루션’을 적용했다고 밝혔다.

기존에 용도가 제한적이었던 바닥에 투명 OLED를 활용해 광고와 정보를 제공하는 공간으로 변화시켰다. 이를 통해 프로모션 효과와 공간 활용 효율성을 높였다.
해당 매장에는 라운지 바닥에 55인치 투명 OLED 33대가 설치됐다. 음반 및 아이돌 굿즈(기획 상품)를 진열하고 다양한 그래픽 효과와 상품 정보를 홀로그램처럼 구현했다.

이 솔루션은 투명 OLED를 바둑판처럼 이어 나가는 방식으로 원하는 크기만큼 무한히 확장할 수 있다. 기존 LED보다 발열이 적어 실내에 적용하기 적합한데다 특수 강화유리를 적용해 방문객이나 설치물 등 하중도 견딜 수 있다.

‘광야@서울’에는 투명 OLED와 상품 진열대, 일반 OLED를 결합한 ‘오브제 쇼케이스’도 설치됐다. 투명 OLED를 통해 상품 정보, 그래픽 효과 등을 입체감 있게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조민우 LG디스플레이 투명사업담당은 “고객이 원하는 공간 어디에나 적용할 수 있는 투명 OLED만의 무한한 확장성 기반으로 바닥은 물론 벽이나 천장 등 다양한 공간의 활용성을 높이는 솔루션을 지속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