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글라스 ‘엔리얼 에어’, 이젠 플레이스테이션과 아이폰에서도 즐긴다

박기록 2022.11.30 15:06:07

- 네뷸라 맥(Mac) OS 버전 공개 및 호환 기종 확장
- PS5, Xbox Series X/S, Steam Deck OS에서 사용 가능, 내년 초 어댑터 국내 출시 예정
엔리얼 전용 3D 인터페이스 앱 네뷸라 MAC 베타 버전 출시

[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글로벌 AR 글라스 제조사 엔리얼은 30일, '엔리얼 에어'와 호환되는 게임 기기 및 스마트폰 기종을 확장하고 전용 3D인터페이스 앱 네뷸라의 맥(MAC) OS 버전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이번 업데이트로 인해 엔리얼 에어와 호환이 확정된 게임 콘솔은 ▲ 플레이스테이션5(PS5) ▲ 스팀 덱(Steam Deck) ▲ 엑스박스 시리즈 X/S(Xbox Series X/S) 이며, 콘솔 호환에 필요한 엔리얼 전용 어댑터는 내년 초 국내 출시 예정이다.

콘솔 (게임 기기)에 엔리얼 어댑터를 연결하면 엔리얼 에어의 미러링 모드를 통해 130인치 HD 화면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안드로이드 사용자의 경우, 와이파이 스트리밍을 이용하면 AR 모드로 엑스박스 클라우드 및 스팀 VR에 연결 가능하다. 엔리얼 에어의 3-DoF 추적 기능을 통해 공간적으로 고정할 수 있는 201인치 가상 화면을 볼 수 있다. 

이와함께 '엔리얼 에어' 호환 가능 스마트폰 기종도 추가됐다. ▲ 갤럭시 폴드 4(Galaxy Fold 4)를 비롯한 ▲ 갤럭시 S22 ▲갤럭시 S22 울트라 등이다. 호환 가능한 스마트폰 기종은 엔리얼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엔리얼 글라스' 사용을 위해 개발된 어플인 네뷸라 맥 OS 베타 버전 역시 공개됐다. M1 및 M2 칩을 탑재한 애플 노트북을 엔리얼 에어에 연결하면, 3-DoF 추적 기능을 기반으로 1미터 거리에서 최대 3개의 45인치 크기 가상 멀티 디스플레이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엔리얼 라이트의 경우 6-DoF까지 추적 가능하다. 사용자가 고개를 돌리더라도 디스플레이는 3D 공간에 고정된 상태로 유지된다.

엔리얼 관계자에 따르면 엔리얼 에어뿐 아니라 기존의 모든 엔리얼 글라스 사용자들은 펌웨어를 업데이트해 네뷸라의 최신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특히 2020년 LG유플러스와 협업해 출시된 ‘U+ 리얼 글라스’ 사용자들에게는 기존에 쓰던 통신사 전용 버전에서 더욱 확대된 기능의 최신 네뷸라 인터페이스로 업데이트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엔리얼은 글로벌 증강현실의 혁신을 이끄는 AR 기술 기업으로, 지난 9월 일반 소비자용 데일리 AR글라스 ‘엔리얼 에어’를 출시해 AR의 대중화에 나서고 있다. '엔리얼 에어'는 약 79g의 가벼운 무게로 일상에서도 부담 없이 사용 가능하며, 간편한 착용만으로도 영상, 게임 등의 콘텐츠를 AR모드에서 최대 201인치 초대형 3D 스크린으로 즐길 수 있다.

엔리얼은 내년 중 전용 어댑터를 국내에 정식 출시해 AR글라스의 호환성과 대중성을 더욱 높여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