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사내 개발자 컨퍼런스 개최

이종현 2022.09.30 16:28:32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안랩은 사내 연구개발 인력의 역량 강화를 위한 ‘안랩 개발자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안랩 연구개발 인력의 개발역량 강화와 지식 확장을 위해 기획됐다. 안랩은 지난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안랩 사옥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온라인에서 ▲강석균 대표 및 전성학 연구소장 키노트 ▲외부 전문가 세션 ▲내부 기술공유 세션 등 총 20개의 세션이 진행됐다.

키노트 발표를 맡은 강석균 대표는 “이번 컨퍼런스는 그간 코로나19로 어려웠던 연구개발 부문 임직원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전문가로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및 성과 체계를 바탕으로 구성원과 회사의 동반성장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성학 연구소장은 두번째 키노트에서 ‘꿈이 있는 개발자’라는 주제로 연구개발자가 성장을 위해 갖춰야 할 자세와 안랩의 연구개발 방향성을 공유했다. 전 연구소장은 “코더(Coder)를 넘어 전문적인 개발자(Developer)로 성장하기 위해선 자신만의 꿈을 가지고 구체적인 목표를 수립해야 한다”며 “이번 컨퍼런스가 안랩의 일원으로서 어떤 성과를 이루고 싶고, 어떤 개발자가 되고 싶은지 생각해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외부 인사의 세션으로는 ▲김지현 IT칼럼니스트 ‘DT시대 반드시 알아야 할 기술트렌드’ ▲유영경 테크니컬 라이팅 코치 ‘개발자를 위한 글쓰기 가이드’ 등이 진행됐다. 내부 기술 공유 세션으로는 ▲보안과 솔루션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More Security’ ▲클라우드, 딥러닝 등 주목받는 기술 활용 방안을 소개하는 ‘Move Forward’ ▲연구개발 노하우부터 심화기술까지 개발 역량 업그레이드를 위한 ‘Deep dive into R&D’ 등이 마련됐다.

컨퍼런스에 참여한 안랩 EPS개발팀 김동주 책임연구원은 “이번 컨퍼런스로 최근 주목받는 기술과 트렌드를 실무적 관점에서 배울 수 있었다. 다양한 내외부 전문가의 지식과 노하우를 공유 받으면서 개발자로서 성장 의지와 열정을 되살릴 수 있는 기회였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