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보안원, 금융사 글로벌 보안 취약점 점검 실시

이종현 2022.09.29 11:32:54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금융보안원은 국내 금융권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금융회사 해외점포를 대상으로 ‘금융회사 글로벌 보안 취약점 점검(이하 글로벌 점검)’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글로벌 점검은 2023년부터 본격적으로 실시된다. 4개 금융회사의 미국, 홍콩 등 9개 해외점포에 대한 점검이 이뤄진다. 본격 실시에 앞서 국내 금융회사 2개사의 베트남 해외점포를 대상으로 10월 한달 간 취약점 점검이 진행될 예정이다.

금융보안원은 금융회사를 대상으로 글로벌 점검에 대한 사전 조사 및 업무 설명회를 진행한 결과 점검 수행지를 기준으로 ▲현지점검 ▲원격점검+현지실사 ▲원격점검 등 3개 수행방식을 제공한다. 각 기업이 여건에 따라 수행방식을 선택하면 된다.

또 해외 현지 금융회사에 부합하는 최적화된 취약점 진단을 위해 국가별 해외규제에 대한 조사‧연구를 진행해 금융회사가 요청하는 다양한 해외 컴플라이언스에 대한 점검도 점진적으로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금융보안원 김철웅 원장은 “금융회사 해외 부문에 대한 보안 취약점 점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금융회사의 보안 리스크를 경감하고 보안 역량을 확보하여 해외진출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