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보안원, 취약점 종합관리 솔루션 특허 취득

이종현 2022.09.05 10:45:08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금융보안원은 금융권 취약점 점검 업무를 통해 축적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집약해 개발한 ‘취약점 종합관리 솔루션(FLUS)’의 주요 기능과 관련한 2건의 특허를 취득했다고 5일 밝혔다.

FLUS는 금융회사가 전자금융거래법에 따른 취약점 분석·평가의 자율적 수행과 관련 취약점을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소프트웨어(SW)다. FLUS의 주요 기능과 관련해 금융보안원이 취득한 특허는 ▲금융 컴플라이언스 준수 ▲전자금융기반시설 취약점 점검·관리 등이다.

이번에 취득한 특허는 금융 정보기술(IT) 관련 법규 점검을 지원하고 자동화된 취약점 정보수집 및 분석, 이력 관리 등 기능에 관한 것이다. 금융회사는 보안 취약점 점검 결과를 매년 금융당국에 제출해야 하는데, 취약점 종합관리 솔루션은 제출 서식에 맞추어 결과서를 자동으로 생성하는 등 편의성 측면에서 특히 강점이 있어 은행, 증권, 보험 등 100여 개 금융회사에서 적극 활용 중이라는 것이 금융보안원 측 설명이다.

금융보안원 김철웅 원장은 “금융보안원은 취약점 점검과 관련해 축적한 최고의 기술력을 금융회사와 공유함으로써 금융산업의 정보보호 수준 제고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특허 기술 이외에도 SW 공급망 보안 위협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오픈소스 취약점 점검 방법을 개발하는 등 기술력 향상에 집중함으로써 금융산업의 보안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