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뉴스 ‘기자 홈’, 독자와 소통 공간으로 탈바꿈

최민지 2022.08.19 14:14:05


[디지털데일리 최민지 기자] 네이버는 기자와 독자 간 소통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자 홈’ 기능을 개선했다고 19일 밝혔다.

2015년 6월 출시한 기자 홈은 기자들이 작성한 기사를 한 곳에 모아 사용자에게 소개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능이다. 현재 약 124개 언론사 기자 8600여명이 참여, 자신을 구독 중인 사용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구독자 1만명 이상 기자도 50명이 넘어서는 등 꾸준하게 활용되고 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는 네이버 모바일 마이(MY)뉴스판에서 구독 중인 기자가 추천한 기사를 더욱 잘 볼 수 있도록 사용성을 개선했다. 기자가 원할 경우 구독자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기자토크(TALK) 코너도 신설했다. ‘기자 코멘트’ 영역을 통해 기사에 대한 짧은 후기 등을 남길 수도 있다.

네이버뉴스는 향후 사용자들이 자신이 구독한 기자의 연재 기사들을 보다 쉽게 모아볼 수 있는 연재 묶음 기사도 제공하는 등 기자홈이 기자들의 대표적인 홈 채널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도구들을 지원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