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식 푸조 전기차 3종 출시…"1회 충전 주행거리 개선"

신제인 2022.08.18 09:55:12

[디지털데일리 신제인 기자] 푸조가 2022년식 푸조 e-208과 e-2008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과 DS 3 크로스백 E-텐스 등 전기차 3종을 출시한다. 

스텔란티스 코리아는 18일, 1회 충전시 주행가능거리를 개선한 푸조 전기차 3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본격적인 고객 인도 시점은 은 9월 말이다.

앞서 푸조 e-208과 e-2008 SUV, DS 3 크로스백 E-텐스 등 전기차 3종은 지난 2020년 국내 출시된 바 있으며 이번 2022년식 모델에서는 실온에서의 주행거리를 최대 약 15%까지 확장해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푸조 e-208'의 경우, 복합 기준으로 기존 244㎞였던 주행거리를 280㎞까지 14.8% 확대했으며, 푸조 e-2008 SUV와 DS 3 크로스백 E-텐스는 기존 대비 9.7% 늘어난 260㎞의 주행거리로 경쟁력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아울러 파워트레인은 100㎾ 전기모터가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26.5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100km까지 e-208은 8.1초, e-2008 SUV는 9.0초, DS 3 크로스백 E-텐스 8.7초만에 도달한다고 밝혔다. 

한편 푸조 e-208과 e-2008 SUV, DS 3 크로스백 E-텐스는 차세대 소형차용 플랫폼 CMP(Common Modular Platform)의 전동화 버전인 e-CMP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다. CMP 플랫폼은 내연기관과 전기차 모두에 사용 가능한 멀티에너지 플랫폼으로, 전기차에서도 내연기관 모델과 동일한 실내 및 트렁크 공간, 스타일, 첨단기능을 구현할 수 있다.

판매 가격은 푸조 e-208 알뤼르 4900만원, GT 5300만원, e-2008 SUV 알뤼르 5090만원, GT 5390만원이며, DS 3 크로스백 E-텐스 그랜드 시크 5790만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