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개발자 확보 총력…“직전 연봉 50% 인센티브”

이나연 2022.07.05 17:35:46

[디지털데일리 이나연 기자] 배달앱 요기요가 우수 개발자 확보를 위해 파격적인 채용 방식을 도입한다.

요기요는 연구개발(R&D)센터 신규 경력 입사자에게 직전 연봉 50%를 사이닝 보너스(입사 시 제공하는 일회성 인센티브)로 지급한다고 5일 밝혔다.

채용은 이달부터 두달간 진행되며 ▲개발 ▲프로덕트 오너(PO) ▲데이터 ▲사용자 경험(UX) 등 기술 분야 전 직군 경력직 지원자를 대상으로 한다.

R&D센터 구성원 성장을 돕는 내부 프로그램도 확대 개편된다. 우선 신규 입사자가 원활한 회사생활을 할 수 있도록 R&D센터 근무환경을 소개하는 ‘애자일(agile) 맛보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개발자 개개인과 팀 모두 균형잡힌 성장을 위해 전문 코치가 투입된다.

신규 입사자는 1:1 버디를 매칭받는 ‘버디 프로그램’에도 참여한다. 같은 직무를 맡고 있는 팀원이 버디가 돼 R&D센터 투어부터 업무 환경 조성, 사내 편의 시설 이용 등을 안내한다.

현재 요기요는 개발자 업무 역량 강화를 위해 ▲개발·프로그래밍 ▲데이터 사이언스 ▲보안·네트워크 ▲크리에이티브 분야의전용 이러닝 시스템을 도입해 700개가 넘는 강의를 제공하고 있다.

요기요 최인호 R&D센터 전무는 “미래 성장을 위한 기술 경쟁력 확보는 필수인 만큼, 뛰어난 정보기술(IT) 인재 확보는 물론 기술 투자도 적극 이어갈 계획”이라며 “요기요 고객 주문 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