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위, 국내 P2E·NFT 탑재된 블록체인 게임 32종 철퇴

왕진화 2022.06.30 15:02:02

[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게임물관리위원회가 국내 블록체인 기능이 탑재된 게임 유통 제재에 나섰다.

30일 이상헌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에 따르면 게임물관리위원회(이하 게임위)는 지난 5월 플레이투언(Play-to-Earn, 이하 P2E)과 대체불가능한토큰(Non Fungible Token, 이하 NFT) 모바일게임 총 32종이 국내에서 유통되는 것을 확인하고, 지난 16일 ‘등급 분류 결정 취소 예정’을 통보했다.

게임위 모니터링 결과 ▲P2E와 NFT 요소가 모두 존재하는 게임물 15종 ▲P2E 기능만 존재하는 게임물 7종 ▲NFT화 기능만 존재하는 게임물 10종 등 총 32종이 확인됐다.

이용자가 게임 진행을 통해 특정 코인을 얻거나, 획득한 아이템 및 캐릭터를 NFT화해 외부 거래소에서 현금화가 가능하다. 앱마켓별로 구분하면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25건, 애플 앱스토어에서 19건이 확인됐다.

특히 등급 분류 결정 취소 통보를 받은 게임물은 대부분 전체이용가다. 적발된 게임 모두 구글·애플 앱마켓 자체 등급분류 사업 제도 허점을 이용해 국내에 유통된 것으로 확인됐다.

게임위는 P2E 및 NFT화 기능을 보유하고 있는 게임물과 가상자산 외부 전송 기능을 보유한 게임물에 대한 사후조치를 진행했다. 게임위는 게임 제작사 소명을 검토한 이후 등급분류 결정 취소 최종 여부를 확정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