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변종감염병 mRNA백신’ 개발 박차...정부, 9개 과제 선정

신제인 2022.05.26 16:05:34

[디지털데일리 신제인 기자] 정부가 신∙변종감염병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 개발을 위한 정부 지원과제 9개를 최종선정해 5월 중 착수를 목표로 지원을 개시한다.

26일 보건복지부,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은 신변종 감염병 mRNA백신 개발 임상·비임상 지원을 위한 ‘신·변종감염병 mRNA백신사업단 제1차 신규과제 공모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접수된 13개 과제 중 임상시험 지원 2개과제, 비임상시험 지원 7개 과제 등 총 9개의 신규 과제가 최종 선정됐다. 

주관 기관은 ▲에스티팜 ▲아이진㈜ ▲㈜큐라티스 ▲국제백신연구소 ▲㈜엔이에스바이오테크놀로지 ▲㈜쿼드메디슨 ▲전북대학교 산학협력단 ▲알엔에이진㈜ ▲서강대학교 산학협력단 등 9 곳이다. 

이들 모두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 플랫폼 구축 및 생산 생태계 확립을 목표로 연구를 수행할 계획이다.

선정된 과제에 참여하는 모든 연구진은 정부출연금을 지원받을 뿐만 아니라 사업단과 업무협약(MOU) 체결 예정인 동물시험시설 등을 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는다. 

사업단은 6월 중 착수회의를 시작으로 참여 기업 간 원활한 협력을 위해 정기 협의회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감염병 연구개발 기술 관련 특허 상담이나 인허가 컨설팅 설명회 개최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제공한다. 

보건복지부 박금렬 첨단의료지원관은 “이번 사업을 토대로 신·변종 감염병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mRNA백신 플랫폼을 확보해, 국제적 수준에 부합하는 개발 기반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