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친구 같은 AI' 서비스 출격…어떤 모습?

백지영 2022.05.16 10:18:20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SK텔레콤이 새로운 인공지능(AI) 서비스인 ‘A.(에이닷)’을 선보였다. 한마디로 대화형 AI 에이전트다. 캘린더에 등록된 일정 확인이나 사용자 취향에 맞는 OTT, 음악 서비스 추천, 이동전화 요금제나 부가서비스, 멤버십 혜택 확인 등을 대화로 할 수 있다.

16일 SK텔레콤은 'A.‘의 안드로이드 오픈 베타 버전을 원스토어와 구글플레이 스토어에 공개하고 본격적인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A.’에 적용된 핵심 AI 기술은 현존하는 대화 언어모델 중 성능이 가장 뛰어나다고 평가받는 거대언어모델 ‘GPT-3’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일상적인 대화와 고객이 요구하는 특정 작업의 처리를 결합했다.

회사는 그동안 거대언어모델의 한국어 특화 버전을 자체 개발해왔고, 이를 바탕으로 고객과 자유 주제로 한국어 대화가 가능한 B2C 서비스 ‘A.’을 출시했다는 설명이다. 특히 자유 대화 중에 고객이 원하는 일을 대신 해주는 목적 지향 대화로 자연스럽게 전환도 가능하다.

SK텔레콤의 다양한 서비스를 묶어내어 일상 대화를 하다가 콘텐츠를 재생하거나 목적지 길 안내를 해주는 등의 서비스 제공도 가능하다.

다믄 학습이 필요한 AI 언어 모델의 특성상 처음에는 사실이 아닌 답변이나 맥락을 벗어난 대화가 간혹 나올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SKT 관계자는 “고객과의 지속적인 대화와 데이터 축적을 통해 개선될 수 있다”며 “고객과 함께하며 같이 성장해 나가는 서비스를 지향한다”고 말했다.

고객과의 친밀한 관계를 통해 궁극적으로 인간과 기술, 나아가 인간과 인간을 연결해 주는 개인화 서비스로 진화하는 한편 고객의 일상을 함께하며 모바일 환경에서 고객 대신 다양한 일을 처리해 주는 ‘일상의 디지털 메이트’가 되는 것이 ‘A.’이 추구하는 핵심가치다.

기존의 딱딱하고 차가운 타 AI 브랜드들과는 친밀감을 높인 캐릭터를 앞세운 것도 특징이다. ‘A.’ 앱을 설치한 이용자들은 나만의 개성을 반영한 캐릭터를 만들고 꾸밀 수 있으며, AI 캐릭터와의 음성 대화 또는 문자를 통해 자유롭게 대화하고 궁금한 정보를 물어볼 수 있다.

최초 설정 시 관심사, 음악/비디오 등의 취향 설정과 캐릭터 외형, 목소리, 이름 등을 설정하여 나를 잘 아는 세상에서 하나뿐인 캐릭터를 가진 AI 서비스를 만들 수 있다. 또, 플로나 웨이브와의 연동을 통해 내 취향에 맞는 콘텐츠를 찾아 재생할 수 있다. 티맵, 캘린더, 전화/문자까지 일상생활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들을 ‘A.’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이용 고객들은 T아이디 로그인을 통해 로그인하고 서비스 연동이 필요한 T월드, T멤버십, 티맵, 플로, 웨이브 등 계정 연동 동의를 통해 ‘A.’ 앱 안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고객 이용이 많은 음악/동영상 서비스는 출시 초 한시적 프로모션으로 ‘FLO with A.’ 이용권이 제공돼 매월 90곡의 음악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wavve with A. Lite’ 이용권을 통해 방송, 영화, 해외 시리즈 등 선별된 콘텐츠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플로 음원 스트리밍 30회권을 월 3회 제공할 예정이어서 최대 90곡까지 자유롭게 감상할 수 있다. 이외에도 31개 채널의 라디오 서비스도 함께 제공해 내 취향과 상황에 꼭 맞는 음악 콘텐츠를 추천 받고, 대신 검색해 준다.

이밖에도 모닝 알람, 일정 관리는 물론 전화 걸기, 문자 보내기, 티맵 길찾기 등도 ‘A.’을 통해 이용할 수 있고 날씨/뉴스/운세/백과사전/증권 등 생활에 관련된 정보들을 필요한 정보만 깔끔하게 요약된 화면으로 확인할 수 있다.

사용자 참여형 ‘큐피드’ 서비스를 통해 AI가 대답하지 못하는 내용에 대해서도 다른 이용자가 대답해 준 내용을 기반으로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상도동 쪽에 단팥빵 맛집 알아?” 같은 질문에 대해 최적의 답변을 제공할 수 있는 이용자를 매칭 답변도 요청해준다.

현재 안드로이드 단말을 사용하는 고객들은 통신사 상관없이 모두 이용할 수 있으며 앱 내 모든 서비스는 무료다. 출시 프로모션으로 자사 고객들에게 ‘A.’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필요한 데이터를 무료로 제공한다. iOS용 ‘A.’은 현재 준비 중이다.

하반기 중으로 좋아할 만한 콘텐츠를 알아서 재생해 주는 나만의 TV ‘마이 TV’를 비롯해 게임 등 신규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이후에도 영어학습, 사진관리, 컨시어지/전문가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추가한다. 써드파티 제휴를 통한 서비스 영역 확대 적용을 계획하고 있다.

유영상 SKT CEO는 “A.은 AI 시대를 맞아 사람을 향한 따뜻한 기술을 선보이고자 개발했으며, 앞으로 지속 성장해 나갈 서비스”라며, “이제 첫발을 내딛은 만큼 고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통해 더욱 가치 있는 서비스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