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이제희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교수 영입

왕진화 2022.04.06 09:27:16

[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엔씨소프트가 차세대 첨단 기술 확보를 위한 인사를 단행했다.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는 이제희 서울대학교 컴퓨터공학부 교수를 최고연구책임자(CRO)로 영입했다고 6일 밝혔다.

신규 임원으로 영입된 이제희 CRO는 2003년부터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교수로 재직해 온 컴퓨터 그래픽스 및 애니메이션 분야 석학이다.

물리 기반 동작 제어, 데이터 기반 동작 학습 및 생성, 사실적인 인체 모델링 분야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컴퓨터그래픽스학회 회장, ‘시그라프 아시아 2022 테크니컬 페이퍼스’(SIGGRAPH Asia 2022 Technical Papers) 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최근에는 딥러닝과 강화학습 등 인공지능(AI) 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2019년에는 세계 최초로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인체의 전신 운동계를 구현하는 연구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엔씨는 “AI, 디지털 휴먼 등 차세대 첨단 기술에 대한 인적 자원 투자를 확대하고, 연구개발(R&D) 분야를 글로벌 수준으로 끌어올려 중장기 성장 동력을 발굴하기 위한 인사”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