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에퀴닉스 상암IDC에서 ‘양자암호’ 기업용 서비스 제공

백지영 2022.02.10 10:40:22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데이터센터(IDC)와 기업간 전용회선에 양자암호를 적용, 보안을 강화한 서비스가 출시된다.

10일 SK텔레콤(대표 유영상)은 글로벌 데이터센터 운영기업인 에퀴닉스와 ‘서비스형 양자암호(QKD as a Service)’ 등 양자(퀀텀) 비즈니스의 국내외 확대 등에 대한 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10일 밝혔다.

양자암호키분배기(QKD)는 양자의 특성을 활용해 제3자가 해킹할 수 없는 암호키를 만들어 송신자와 수신자에게 나눠주는 기술이다.

양측은 이날 상암동에 위치한 에퀴닉스 SL1 데이터센터에 QKD 환경을 구축하고, 연내 ‘서비스형 양자함호’의 상품화 방안 및 과금방식 등을 검토해 나가기로 했다. 

또 에퀴닉스의 데이터센터간 상호연결을 포함한 다양한 디지털 서비스를 활용해 전 세계 데이터센터에서 관련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현재 에퀴닉스는 세계 최대 규모인 235개 이상의 데이터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서비스형 양자암호’는 기업체의 본사 및 사무실과 데이터센터를 연결하는 기업용 전용회선을 양자암호로 보호하는 서비스로 향후 기업용 구독 모델로 서비스될 전망이다.

회사 측은 "지금까지 QKD는 주로 통신사의 기간망 서비스에 적용돼 왔다"며 "글로벌 데이터센터 사업자 대상 서비스에 QKD가 적용되는 것은 처음"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최근 사이버 보안에 대한 경각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데이터센터 이용 기업 고객에게 양자암호통신 서비스를 제공해 더욱 강화된 네트워크 보안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