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22] SK이노, 2022년 경영 화두 ‘탄소 중립’

윤상호 2022.01.07 09:22:41

- CES2022 현장서 전략회의 개최
- 김준 대표, “지속 가능 미래 위해 반드시 달성”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SK이노베이션이 ‘탄소 중립’을 올해 경영 화두로 잡았다.

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은 6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2022’에서 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김준 대표 등 주요 경영진이 참석했다. CES2022 전시관을 돌며 전략을 모색했다.

김 대표는 “탄소 중립은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반드시 달성해야 할 우리 모두의 목표”라며 “카본 투 그린(Carbon To Green)’의 최종 종착지인 ‘넷 제로’를 향해 강한 의지를 갖고 추진하자”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은 ‘탄소 중립 통근/출장’을 도입키로 했다. 임직원 출퇴근 및 출장에서 발생하는 연간 약 1만2000톤 온실가스를 탄소 배출권으로 상쇄한다. 또 김준 대표를 각 사업회사 이사회 이사로 선임키로 했다.

SK이노베이션 김우경 홍보(PR)담당은 “올해 첫 전략회의는 탄소 중립 달성을 향한 SK이노베이션의 적극적 의지를 보여준 자리“라며 “SK그룹의 ‘탄소 중립’을 위해 SK이노베이션 계열의 모든 사업 회사가 카본 투 그린 전략의 실행력을 높여 나갈 것”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