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빌리티 동맹”...GS리테일, 카카오모빌리티 650억원 투자

이안나 2021.12.01 16:22:27

- EV·친환경 라스트마일 신사업 발굴…펫 택시 서비스 등 공동 협력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GS리테일은 모빌리티 서비스를 위해 카카오모빌리티와 전략적 협업 관계를 구축한다.

GS리테일은 카카오모빌리티 지분 약 1.3%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지분 인수 금액은 650억원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T 택시 기반으로 기차·버스·항공·내비게이션 등 다양한 이동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 친환경 전기차 도입을 가속화하고, 이동 빅데이터 기반으로 ‘서비스·사물 이동' 모빌리티 플랫폼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GS리테일은 카카오모빌리티와 전기차(EV) 기반 친환경 물류·라스트마일·펫 택시 등 다양한 모빌리티 분야에서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GS리테일 배달대행 서비스 ‘우딜(우리동네 딜리버리)’ 사업 안정성을 확보하는 한편 카카오모빌리티 관련 서비스와 사업 제휴를 꾀한다. 카카오모빌리티가 확보한 이동 빅데이터 기반으로 GS리테일 물류 및 유통 서비스, 네트워크도 고도화시킨다.

현재 GS리테일에서 운영 중인 비대면 택배보관함 ‘BOX25’(박스25)를 활용해 무인 퀵서비스 와 관련한 사업 제휴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모빌리티가 준비 중인 펫 택시 서비스도 GS리테일 펫 투자사 ‘어바웃펫’, ‘펫프렌즈’와 협력을 모색할 수 있다.

GS리테일 신사업부문 이성화 상무는 “카카오모빌리티는 이동 빅데이터와 자율주행 등 모빌리티 분야 선두주자로서 GS리테일과 전략적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 및 가치를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