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큐센, 바이오인증 전자서명 시스템 삼성화재에 공급

이종현 2021.04.07 13:50:51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아이티센의 핀테크 자회사 시큐센은 자사의 바이오인증 전자서명 시스템이 삼성화재에 도입됐다고 7일 밝혔다. 삼성생명에 이은 고객사례 확보다.

작년 12월 10일 전자서명법 전면개정 시행으로 기존 공인인증제도가 폐지됨에 따라 본인인증과 전자서명방식의 변화가 이뤄지고 있다. 보험업권, 금융권을 중심으로 혁신이 이뤄지고 있따는 것이 시큐센의 설명이다.

현재 보험업권에서는 개정된 상법에 따라 계약자와 피보험자가 다른 보험청약시 서면 동의서를 제출하던 것과 달리 바이오정보로도 전자청약이 가능해졌다. 이에 보험설계사 등 종사자는 가입자의 바이오정보를 추출해 보험계약을 체결할 수 있게 됐다. 기존에 서면 동의서를 받아야 하는 번거로움과 이를 분실할 때 발생할 리스크가 줄었다.

바이오인증 전자서명 기술은 바이오정보를 전자문서에 첨부하거나 논리적으로 결합해 전자서명을 생성 및 검증하는 기술이다. 시큐센은 ‘바이오 전자서명’에 이용되는 지문 등 바이오정보를 암호화 및 전자서명 하는 기술을 금융결제원을 통해 제공한다. 바이오정보는 보험사와 금융결제원에 분산 처리된 후 유사시 금융결제원을 통해 서명자의 본인확인과 전자문서의 위·변조 여부를 검증할 수 있게 한다.

시큐센의 관계자는 “현재 대부분의 보험사들이 바이오인증 전자서명 시스템 도입을 준비하고 있어 당사는 보험업권을 필두로 본격적인 신기술 전자서명 시장공략에 나설 계획”이라며 “바이오인증 전자서명의 안정성과 편리성이 인정받고 있어 금융권 서비스기관의 확대는 물론 민원행정, 공공, 기업, 의료등 타 산업군으로 서비스 이용기관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종현 기자>bell@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