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엠모바일, 알뜰폰 가입자 80만명 돌파

최민지 2021.02.22 09:58:44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KT엠모바일(대표 채정호)은 이번달 기준 알뜰폰 후불 누적 가입자 수 80만명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2015년 4월 KT엠모바일이 알뜰폰 사업을 시작한 후 약 5년10개월 만에 성과다. 매월 1만명 이상 후불 가입자를 확보한 셈이다. 알뜰폰 시장에서 가입자당평균매출(ARPU)이 높다고 평가받는 LTE 고객도 전체 가입자의 75%를 넘어섰다.

KT엠모바일은 가입자 성장 주요 요인으로 알뜰폰 산업 특성과 온라인 소비 트렌드를 결합한 ‘선제적 온라인 전환’을 꼽았다. KT엠모바일이 지난 2018년 6월 선보인 비대면 개통 시스템 ‘셀프 개통 서비스’는 출시 2년6개월 만에 18만명 이상 가입자를 모았다. 또한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씨스페이스 3개 편의점 기업과 제휴를 맺고 1만3000여개 매장에 유심을 공급, 유통망을 확대했다.

2030세대 특화 상품 전략도 성과를 내고 있다. KT엠모바일은 지난해 3월 3만원대 통신요금에 1년간 월 최대 171GB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는 ‘데이득 프로모션’을 펼쳤다. 행사 기간 주요 요금제 월 평균 가입자는 시행 전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올해에는 시작 1개월 만에 주력 상품 가입자 1만4000명을 넘어섰다. ‘아이폰12’ ‘갤럭시S21’ 등 프리미엄 자급제 단말 고객 유치를 위해 고용량 데이터 요금제 가입자에게 단말 파손 보험을 2년간 지원한다.

콘텐츠 플랫폼 제휴 상품도 내놓았다. 지난해 6월 선보인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결합 요금제 ‘모두다 맘껏 100GB+/시즌’ 2030세대 가입자 비중은 올해 2월 기준 약 68.3%에 달한다.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결합한 ‘모두다 맘껏 100GB+/게임박스’, 매월 구글플레이 기프트코드를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구글 플레이 제휴 요금제’ 등도 선보였다.

채정호 KT엠모바일 사장은 “KT엠모바일은 고객 니즈를 선제적으로 파악해 이를 발 빠르게 적용함으로써 후불 누적 가입자 80만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창출했다”며 “앞으로도 기업 핵심 가치인 고객 최우선 정신을 기반으로 업계 최고 수준 서비스와 혁신적인 상품을 선보이며 후불 누적 가입자 100만명을 달성하는 최초 알뜰폰 사업자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민지 기자>cmj@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