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식회사 C&C, 임신 구성원·태아 건강을 위한 ‘아기마중 프로그램’ 실시

이상일 2016.09.12 10:54:28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SK주식회사 C&C(www.sk.co.kr)는 12일 임신 구성원과 태아 건강을 위한 ‘아기마중 프로그램’을 시행 중이라고 밝혔다.  

임신 구성원을 위한 ‘아기마중 프로그램’은 여성 구성원들이 출산과 육아의 부담을 덜고 마음껏 능력을 펼칠 수 있도록 건강한 업무 환경을 만들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SK주식회사 C&C는 이달 초부터 임신한 구성원들에게 임산부 전용 핑크색 ID카드를 지급 중이다.

외관 상 임신 여부를 분별하기 어려운 임신 초기에 핑크색 ID카드를 착용하게 함으로써 다른 구성원들이 임신 구성원임을 먼저 알아볼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임산부 배려 캠페인도 실시한다. 팀장 및 동료 구성원들은 임신한 구성원이 야근·장거리 출장 등 무리가 될 수 있는 업무에서 최대한 배려하고 정시 퇴근을 독려한다. 또한, 임산부와 태아의 건강을 위한 전자파 차단 담요도 지급한다.  

SK주식회사 C&C는 이 외에도 ▲출산휴가 후 ‘육아휴직 자동전환’ ▲임신 후 12주 이내 또는 36주 이후 신청 가능한 ‘근로시간 단축허용제도’ ▲기혼 여성 임신 지원을 위한 ‘난임 휴직제도’ ▲사내 어린이집 ▲유연근무제 등 여성 직원의 임신·출산 장려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상일 기자>2401@d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