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물지능통신 국제 표준화 주도권 확보

2012.12.12 16:58:44 / 채수웅 기자 woong@ddaily.co.kr

- oneM2M 기술총회 부의장에 삼성전자 장용 연구원 당선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계철)는 10일부터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 oneM2M 제2차 기술총회에서 한국의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회장 이근협 이하 TTA)를 대표해 출마한 장용 수석연구원(삼성전자)이 12일에 총회 부의장으로 당선됐다고 밝혔다.

oneM2M은 사물지능통신(M2M) 제품 간의 호환성 증대를 위한 플랫폼 표준화를 위해 한국의 TTA와 유럽 ETSI, 북미 ATIS․TIA, 중국 CCSA, 일본 ARIB‧TTC 등 각 국의 표준개발기관이 모여 올해 7월에 설립한 국제 표준화 협의체다

oneM2M을 통해 향후 M2M 국제 표준이 마련되면 자동차, 의료, 홈 가전, 전력 등 응용분야에 관계없이 M2M 단말 및 제품 간의 호환성이 증대되는 한편, 공통된 플랫폼 사용을 통한 규모의 경제 실현과 제품 개발 비용의 절감을 통해 M2M 산업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정태 방통위 지능통신망팀장은 “oneM2M 기술총회의 한국측 전문가 당선으로 한국은 다양한 M2M 응용 서비스를 수용할 수 있는 글로벌 표준 개발에 국제적으로 영향력 있는 주도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한편, 현재 국내에서 oneM2M 표준화에는 삼성전자, LG전자, SKT, KT, LGU+, 삼성SDS, 모다정보통신, 한국퀄컴,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전자부품연구원, 한국인터넷솔루션협회, 대구경북과학기술원, 현대엠엔소프트, 웹싱크, 인텔리코드, 엔텔스, 아이윅스 18개 회사가 참여하고 있다. 국제적으로는 AT&T, 스프린트, 에릭슨, 시스코, 화웨이, 퀄컴, 알카텔-루슨트, 인텔 등 200여개의 단체와 산업체가 참여하고 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 늘어나는 ‘스마트폰 눈’…카메라 모듈 업체…
  • SK매직, 식기세척기 ‘터치온’ 인기
  • LG전자, ‘LG시그니처’ 문화 마케팅 ‘활…
  • LG전자, G8·V50씽큐 ‘안드로이드10’ 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