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인터넷 주소 시행 1년…활용 폭 확대

2012.09.27 16:22:43 / 이민형 기자 kiku@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민형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기주)은 지난 2011년부터 시행한 ‘.한국' 도메인의 활용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올해로 28회째 한국어능력시험을 주관하는 KBS 한국어진흥원은 지난 10일부터 ‘한국어능력시험.한국’으로도 한국어 능력시험의 접수를 시작했다. 오는 10월 21일 시행되는 이번 시험의 접수기간은 내달 5일까지며, 인터넷 주소 ‘한국어능력시험.한국’으로 접속해 접수하면 된다.

KBS 한국어진흥원은 정확한 한국어 이해 및 활용, 한국어의 경쟁력 강화 등 국어 문화 발전에 목적을 둔 권위 있는 국어 검증 기관으로, 이번 ‘.한국’ 인터넷 주소 도입은 기존의 영어주소가 아닌 한국어를 사용해 많은 사람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인터넷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난해부터 시행된 ‘.한국’ 도메인 사업의 취지와 잘 맞아 떨어지는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또한 지난 7월에는 제주시가 시청 홈페이지에 ‘.한국’ 도메인 서비스를 도입해 시민들의 호평을 받았다. 주소창에 ‘제주시청.한국’을 입력하면 바로 시청 홈페이지로 연결되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 13일 개봉한 영화 ‘광해’의 경우도, ‘광해.한국’을 통해 영화정보 확인 및 예약 등이 가능하다.

KISA 관계자는 “앞으로 한글도메인 ‘.한국’의 활용이 민간 사업자를 넘어, 보다 많은 국민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인터넷 접근의 차별을 해소해야 하는 공공기관에까지 두루 적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 도메인은 누구나 등록할 수 있으며, 도메인 등록방법, 정보 검색 및 조회 등 자세한 사항은 ‘도메인.한국’(domain.kisa.or.kr) 또는 국번 없이 118로 전화하면 확인할 수 있다.

<이민형 기자>kik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전자, ‘스팀씽큐’ 전량 국내 생산
  • LG’s New Design Language…
  • SKT, 온라인 개학 맞아 ‘가상교실’ 선봬
  • SKT, 월 9900원 올프라임 멤버십 ‘1달 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