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원치 않는 애니팡 하트 완벽 차단”

2012.09.13 08:00:23 / 심재석 기자 sjs@ddaily.co.kr

관련기사
카톡 게임 성공했나 싶더니…스팸화 이슈에 직면
카카오톡, ‘게임센터’ 이어 ‘모바일앱 센터’도 만든다

[디지털데일리 심재석기자] ‘애니팡 공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카카오톡상의 게임 초대 메시지가 이용자들의 불편을 야기하고 있는 가운데, 카카오톡 측이 스팸 차단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을 내놓았다.

12일 카카오 측에 따르면, 카카오톡 내에 ‘연결된 앱 관리’라는 새로운 기능을 통해 원치 않는 게임 초대 메시지를 차단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현재 문제가 되고 있는 애니팡을 비롯해 앞으로 카카오톡 게임센터에 입주할 다른 게임들의 초대 메시지도 원치 않을 경우 차단할 수 있게 됐다.

앞서 카카오톡은 게임초대 메시지를 보낼 때 수신 거부를 할 수 있는 링크까지 제공하도록 정책을 마련했고, 출시가 되지 않은 플랫폼(운영체제)의 이용자에게는 초대 메시지를 보낼 수 없도록 하는 등 스팸 차단을 위한 대책을 선보인 바 있다.

이와 관련 카카오 관계자는 “초대 메시지가 1회 가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초대를 받은 후 수신 거부를 하거나 앱을 설치한 이후라도 관련 메시지를 받고 싶지 않은 경우에는‘연결된 앱 관리’에서 설정을 변경하면 된다”면서 “앞으로도 이용자들이 불편을 게임 초대 메시지 때문에 불편을 겪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재석 기자>sjs@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핀란드 통신사 ‘엘리사’ CEO, LGU+ 찾은… 핀란드 통신사 ‘엘리사’ CEO, LGU+ 찾은…
  • 핀란드 통신사 ‘엘리사’ CEO, LGU+ 찾은…
  • 삼성전자, “시원한 여름은 인덕션과 함께”……
  • 5G 논란 불구 5G폰 ‘인기’…갤S10 5G 100…
  • 삼성전자, 美 생활가전 브랜드 점유율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