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지난주 특허소송에서 삼성전자에 승리한 애플이 27일(현지시간) 배심원 평결 후속조치로 법원에 삼성전자 제품 8종에 대해 미국 내 판매를 금지해달라고 요청하는 가처분 신청을 냈다.

캘리포니아 연방 북부지방법원의 루시 고 판사는 배심원 평결 이후 판매금지 목록을 애플에 요구했었다.

애플이 판매금지를 요구한 삼성 제품들은 갤럭시S 4G, 갤럭시S2(AT&T), 갤럭시S2(스카이로켓), 갤럭시S2(T-모바일), 갤럭시S2(에픽 4G), 갤럭시S(쇼케이스), 드로이드 차지, 갤럭시 프리베일 등 총 8가지 제품으로 모두 스마트폰들이다.

배심원들은 당초 삼성 제품 중 28개가 애플 특허를 침해한 것으로 평결한 바 있다. 애플은 이 중 최신 기종을 골라 가처분 신청을 낸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갤럭시S3, 갤럭시노트 등은 현재 삼성의 주력제품군들은 빠져있어 미국내 판매에 큰 영향을 주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탭 10.1에 대해 배심원들이 특허를 침해하지 않았다고 평결한 만큼 미국내 판금 조치를 철회해달라고 법원에 요청했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삼성전자, “에어컨 구입하려면 바로 지금!”
  • LG전자, 100만원대 수제맥주제조기 ‘홈브루…
  • LG전자, 2차 협력사도 ‘상생’
  • 충전도하고 살균도 하고…삼성전자, 무선충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