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OLED 기술사건 관련 LGD 본사 압수수색

2012.05.03 10:56:13 / 한주엽 기자 powerusr@ddaily.co.kr

관련기사
삼성 OLED TV 기술유출사건 검찰 송치
삼성모바일디스플레이 대형 AMOLED 공정 기술 유출될 뻔

[디지털데일리 한주엽기자] 검찰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기술 유출건 수사를 위해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 위치한 LG디스플레이 본사를 압수수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3일 업계에 따르면 수원지방검찰청은 LG디스플레이가 조직적인 차원에서 삼성모바일디스플레이(SMD)의 OLED 기술을 빼갔는 지를 파악하기 위해 압수수색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검찰 수사에 최대한 협조하고 있다”면서 “세부 내용에 대해서는 공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앞서 경기지방경찰청 산업기밀유출수사대는 SMD의 대형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관련 기술을 경쟁사인 LG디스플레이에 빼돌린 혐의로 구속된 조모씨를 검찰에 송치한 바 있다.

경찰은 또 조씨에게 임원 자리 제안 및 회사 정보를 빼낼 것을 지시하고 건네받은 LG디스플레이 정모 전무 등 이 회사 및 협력사 관계자는 물론 조씨를 도와 SMD의 기술 정보를 빼낸 전현직 SMD 직원들도 함께 입건해 송치했다.

검찰은 LG디스플레이가 회사 차원에서 경쟁사 기술을 빼내갔는지 여부를 주요 수사 쟁점으로 삼고 있다.

<한주엽 기자>powerusr@dd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삼성·LG TV ‘허위·과장’ 광고 전쟁 일…
  • '세계 환경의날'…삼성전자, TV포장재 재활용…
  • 'BTS'냐 '칠색조'냐…갤럭시S20 vs 벨벳,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