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어텍스 A9 기반 32나노 공정…듀얼코어 대비 전력 20% 절감·속도 2배 향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갤럭시S3’가 한 꺼풀 베일을 벗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S3의 머리인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를 공개했다. 예상대로 쿼드코어다. 속도는 1.4GHz다.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최지성)는 쿼드코어 AP ‘엑시노스4 쿼드(Exynos 4 Quad)를 양산한다고 26일 밝혔다.

엑시노스4 쿼드는 갤럭시S3에 탑재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갤럭시S3는 오는 5월3일 영국 런던에서 공개한다.

엑시노스4 쿼드는 두뇌 역할을 하는 코어의 숫자가 4개다. 암(ARM)의 코어텍스 A9 기반이다. 코어가 많으면 더 많은 작업을 동시에 할 수 있다. 1개 코어는 비디오 재생을 하고 다른 코어는 웹서핑을 하는 식이다. 멀티태스킹 능력이 올라가면 작업시간이 줄어든다.

속도는 1.4GHz다. 32나노 저전력 하이케이메탈게이트(HKMG: High-K Metal Gate) 공정을 적용했다. 업계 최초다. 공정이 미세화 되면 전력이 줄어들고 크기가 작아진다. 이와 함께 전력 효율을 높이기 위해 코어별로 전원을 켰다 껐다할 수 있도록 했다. 동작 속도에 따라 동작 전압을 달리 적용할 수 있다.

기존 45나노 ‘엑시노스4 듀얼’에 비해 소비전력은 20% 줄어들고 데이터 처리 능력은 2배 향상됐다. 32나노 ‘엑시노스4 듀얼’과 같은 크기로 모바일 기기 내부구조 변경 없이 기존 AP 자리에 바로 탑재할 수 있다. 단말기 제조사가 제품 개발비를 절감할 수 있는 셈이다.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김태훈 상무는 “쿼드코어 AP는 뛰어난 멀티태스킹 환경을 지원하나 전력 소비가 커지므로 제한된 배터리 용량 내에서 전력 효율성이 중요하다”라며 “엑시노스4 쿼드가 탑재된 모바일 기기의 사용자들은 향상된 배터리 수명으로 더욱 만족스러운 모바일 환경을 경험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윤한길 전무는 “모바일 AP는 PC 수준의 모바일 환경을 구현하는데 매우 중요한 요소”라며 “갤럭시 시리즈의 차기 모델에 고성능, 저전력 엑시노스4 쿼드를 탑재해 소비자에게 혁신적인 멀티태스킹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엑시노스4 쿼드에 최적화 한 전용 전력관리 칩(PMIC: Power Management Integrated Circuit) ‘S5M8767’을 개발했다. S5M8767은 AP 동작 속도에 맞춰 동작 전압을 6.25mV의 미세한 수준으로 조절 가능한 전력 칩이다. 시스템 단계에서 효율적 전력제어를 통해 배터리 수명을 향상 시킬 수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
  • ‘갤럭시S20’ 악재…삼성전자, 구미사업장…
  •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