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한주엽기자] 삼성전자 1분기 북미 평판TV 시장에서 2~4위 업체를 합한 것보다 높은 점유율을 기록하며 ‘초격차’를 실현했다.

22일 시장조사업체 NPD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1분기 북미시장에서 금액 기준 평판TV 35.1%, LCD TV 34.0%, LED TV 45%, PDP TV 41.6%, 스마트TV를 포함하는 IPTV 47.3%, 3D TV 53.3%의 점유율로 전 부문에서 확고한 1위를 차지했다.

각 부문의 점유율은 모두 2위에서 4위 업체 점유율을 합한 숫자보다 높은 것이다.

차세대 TV로 불리는 스마트TV의 경우 삼성전자는 47.3%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보다 60% 가까이 성장했고 프리미엄급인 40인치 이상 대형 LED TV와 50인치 이상 대형 PDP TV 시장에서도 각각 48.2%와 42%의 점유율로 1위를 유지했다.

3D TV에서는 1월 50.2%에서 3월 55%의 점유율로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특히 45.1%에 달한 지난달 평판TV의 점유율은 다른 10개 제조사를 합한 것보다 높은 것으로 역대 최고치를 보였다.

삼성전자는 “북미지역 고객 특성에 맞는 차별화된 마케팅과 프리미엄 제품의 판매 비중 확대가 시장 지배력 강화에 기여했다”며 “적절한 시기에 기존 모델과 신모델을 전환하고 유통 밀착형 프로모션을 전개한 것도 양적 확대에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다.

<한주엽 기자>powerusr@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아이폰 13년, 삼성·LG만 남았다…노키아 모…
  • 삼성·LG TV ‘허위·과장’ 광고 전쟁 일…
  • '세계 환경의날'…삼성전자, TV포장재 재활용…
  • 'BTS'냐 '칠색조'냐…갤럭시S20 vs 벨벳,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