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방통위, 글로벌 벤처 육성 ‘맞손’

2012.01.10 13:57:20 / 채수웅 기자 woong@ddaily.co.kr

관련기사
“성공적 디지털전환 총력”…방통위, 2012년 업무보고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구글과 방송통신위원회가 한국의 신생 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손을 잡았다.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시중)와 구글코리아(대표 염동훈)는 10일 국내 인터넷 스타트업(신생벤처)을 육성하고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인터넷 스타트업(신생벤처) 육성 및 개발자의 글로벌 경쟁력 지원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MOU 체결식에는 데이비드 존 콜린스 구글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및 정책 부사장과 염동훈 구글코리아 대표가, 방통위에서는 신용섭 상임위원과 홍진배 인터넷정책과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방통위와 구글의 협력은 지난해 11월 방한한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이 이명박 대통령을 만난 자리에서 논의한 ‘코리아 고 글로벌(Korea Go Global)’ 프로젝트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이다.

국내 개발자들이 만든 서비스가 세계로 진출할 수 있도록 구글의 인적, 물적 네트워크를 활용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구글은 우선 100만달러 가량의 현금을 투자할 예정이다. 향후 현금 투자 방안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다만, 구글은 HR, IR, 사업제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미국의 경우 구글처럼 소규모 회사에서 시작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다는 희망 때문에 많은 벤처기업들이 탄생하고, 벤처캐피탈 등의 투자를 통해 성과를 내는 경우가 많다. 반면, 한국은 엔지니어들이 대기업을 선호하고 벤처가 성공할 수 있는 토양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염동훈 구글코리아 사장은 “외국의 벤처캐피탈은 한국에 투자해 글로벌로 키워나가는 것에 대해 의문을 갖는다”며 “구글은 국내 회사들이 해외에 진출할 때 반드시 필요한 HR, PR, 사업제휴, 실리콘밸리 회사들과 좋은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인 지원 계획은 다음달 구체화될 ‘글로벌 K-스타트업’프로그램에 포함돼 발표될 예정이다.

방통위는 인터넷 스타트업 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실리콘 밸리 벤처 전문가들을 한국에 초청해 우수 업체를 선정하고 런던과 실리콘밸리에서 벤처 투자회사를 포함한 다양한 기관과 연계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스타트업 업체가 선발되면 6개월 이상의 육성기간을 통해 해외진출을 추진하게 된다. 스타트업 업체의 성공여부는 글로벌 시장에 진출했을 때 2차, 3차 투자가 들어오는 것으로 판결될 전망이다.

또한 방통위는 개발자 양성 및 육성을 위해 세미나, 워크숍 등 개발자 및 관련 커뮤니티 지원에 대해서 협력하고 중·소 사업자의 인터넷 비즈니스를 지원하기 위한 상생협력사업도 추진하기로 했다.

데이비드 존 콜린스 구글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및 정책 부사장은 “미국과 유럽에서 스타트업 기업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지만 한국에서처럼 정부와 다양한 사업자들이 함께 육성하는 프로그램은 처음”이라며 “파트너십을 통해 한국기업들이 세계시장에서 영향을 미치는데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홍진배 방통위 인터넷정책과장은 “스타트업 업체들의 글로벌 진출이 중요한데 실제 해외에서 국내 기업을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며 “그러한 문제들이 이번 종합 프로그램을 통해 많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LGU+ “갤S20 예약가입, 전용색상 핑크로 몰…
  • KT, 올레tv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
  • ‘갤럭시S20’ 악재…삼성전자, 구미사업장…
  • LG전자, “튼튼한 LG폰 입소문 내면 선물 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