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고 제조사 HTC 선정…올해 어워드, 한국 업체 ‘무관’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통신 업계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1(MWC 2011)’에서 애플의 ‘아이폰4’가 ‘최고 모바일 기기’에 HTC가 ‘올해의 제조사’로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두 부분 모두, LG전자는 최고 모바일 기기 후보였지만 수상에 실패했다.

15일(현지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통신 업계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1(MWC 2011)’에서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결과를 발표하고 시상식을 개최했다.

최고 모바일 기기에는 아이폰4가 올해의 휴대폰 제조사에는 HTC가 이름을 올렸다. 당초 최고 휴대폰에는 아이폰4외에도 삼성전자 ‘갤럭시S’, LG전자 ‘옵티머스7’, HTC ‘디자이어’, 림(RIM) ‘블랙베리 토치 9800’ 등이 후보로 올라 국내 업체 수상 가능성이 높다는 기대감이 높았다.

올해의 제조사 역시 HTC와 함께 삼성전자와 애플이 후보로 거론돼 삼성전자의 2관왕이 예상된다는 전망도 나왔었다.

SK텔레콤도 모바일 이노베이션 분야 중 2개 부문에 수상 후보로 ‘T스마트 월렛’과 ‘RF카드’ 등이 선정됐지만 후보로 만족해야 했다.

이에 따라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 업체 모두가 고배를 마셨다. SK텔레콤의 경우 수상을 가정한 보도자료 배포까지 했었던 터라 아쉬움이 더 컸다.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선정위원회는 “아이폰4는 이전 제품 못지않은 성공을 했고 스마트폰의 속도를 보였다”라며 “HTC는 새로운 브랜드였지만 강력한 제품군과 다양한 플랫폼을 바탕으로 시장을 선도했다”라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이번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는 9개 분야 25개 부문에서 최고 모바일 기기 및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등을 올해의 수상작으로 선발했다.

<바르셀로나(스페인)=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U+, 신혼부부 맞춤형 결합상품 “넷플릭스… LGU+, 신혼부부 맞춤형 결합상품 “넷플릭스…
  • LGU+, 신혼부부 맞춤형 결합상품 “넷플릭스…
  • SKT ”첨단ICT 만난 독립기념관, 실감형 역…
  • 삼성전자, 1000R 곡률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
  • 삼성전자, 낸드 추가 투자…평택 2라인 클린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