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와이브로 단말기 무상교환…10월1일부터 구형 단말 못써

2010.07.19 14:07:16 / 윤상호 기자 crow@ddaily.co.kr

관련기사
KT, “와이브로 요금제 가입하면 ‘에그’ 드려요”
KT, 와이브로 로밍 시대 연다…10월1일 10MHz 전면 시행

- 2008년 10월 이전 출시 구형 USB 모뎀 대상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KT가 와이브로 주파수 대역폭을 글로벌 표준으로 조정한다. 이에 따라 10월1일 전국 서비스를 앞두고 구형 단말기를 무상으로 교체해준다.

KT(www.kt.com 대표 이석채)는 와이브로(Wibro) 주파수 대역폭을 글로벌 표준인 10MHz으로 전환키로 함에 따라 기존 8.75MHz 주파수 대역에서만 이용이 가능한 구형 와이브로 단말을 무상 교환해 준다고 19일 밝혔다.

KT는 8월 중순부터 주파수 조정을 단계적으로 실시해 10월1일부터는 10MHz 서비스만 진행할 예정이다. 2008년 10월 이전 출시된 구형 USB 모뎀은 10MHz에서는 사용이 안되기 때문에 단말기 교체가 필수다.

새롭게 선택할 수 있는 모뎀은 ▲삼성전자 H300K ▲모다 U2000 ▲KT테크 WM200 ▲명민 U1800 등 총 4종이다. 조건에 따라 무선랜(WiFi) 기기를 와이브로에 연결해서 쓸 수 있는 에그(KWI-B2200)로도 교환할 수 있다.

신청 방법은 쇼 홈페이지(www.show.co.kr)의 쇼 와이브로 메뉴에서 신청하거나 전화 접수(02-2040-0700)를 통해 하면 된다.

2008년 10월 이후 출시된 단말기 5종은 최신버전의 접속CM(Connection Manager)으로 펌웨어 업그레이드를 진행하면 10MHz에서도 지속 사용이 가능하다. 업그레이드는 와이브로 접속 시 자동으로 진행된다. 쇼 홈페이지의 단말별 접속프로그램을 다운로드 받아 수동으로도 설치 할 수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