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1만원으로 선행하는 ‘만원의 마법 시즌3’ 오픈

2010.06.25 10:34:27 / 이민형 기자 kiku@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민형기자] 네오위즈 마법나무재단(이사장 나성균)은 만원으로 일상의 선행을 펼치며, 세상을 밝고 긍정적으로 바꿔보는 프로그램인 ‘만원의 마법’ 시즌 3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만원의 마법’은 웹사이트를 통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접수하고, 선정 과정을 통해 1000명에게 씨앗자금이라 불리는 실제 1만원을 보내게 된다. 일상의 선행을 아이디어에서 끝내는 것이 아닌 실행까지 유도하는 창의적 사회공헌 활동이다.

참석자들은 작은 금액으로 비춰질 수 있는 만원으로 자신이 할 수 있는 활동을 펼치면 된다. 만원을 직접 사용해 감동적인 사연을 만들어도 되고, 만원을 부풀려 더 큰 금액을 좋은 일에 사용해도 좋다. 자신의 활동을 증명할 수 있는 동영상, 사진, 글, 그림 등을 홈페이지에 올리면, 우수한 활동에 대해 시상도 하게 된다.

아이디어 등록기간은 오는 7월 23일까지다. 선정 과정과 씨앗자금 1만원 발송 이후 ‘만원의 마법’ 실행 내역은 8월 2일부터 31일까지 접수한다.

우수한 활동에 대해서는 감동적인 사연의 ‘감동의 1만원’ 상,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큰 재미를 주면 ‘재미있는 1만원’ 상, 경제적 아이디어로 돈을 불려 사용하면 ‘풍성한 1만원’ 상을 각각 시상한다.

개인부문은 대상에 노트북, 그 외 디지털 카메라, 포토 프린터 등을, 단체부문은 대상 수상시 200만원 내에서 원하는 선물과 기타 놀이공원 이용권, 패밀리 레스토랑 이용권 등 푸짐한 상품을 받을 수 있다.

시즌 3는 단체부문이 신설됐다. 2인 이상부터 단체로 등록 가능하며, 개인부문과 중복으로 참여해도 된다.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인 ‘사랑의 열매’와 서울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인 하자센터와의 협력을 통해, 서울시내 각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에게 참여를 독려하게 된다.

네오위즈 마법나무재단의 홍승아 사무국장은 “이번 ‘만원의 마법’ 3기부터는 참가 대상과 시상 규모 등을 대폭 확대하고, 다양한 NGO단체와 협력하며 규모를 크게 키워나갈 예정이다”며 “보다 많은 사람들이 일상의 선행이 소중한 것을 깨달으며 작은 변화가 시작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만원의 마법’에 대한 취지나 신청 방법, 샘플 사례, 문의 등 자세한 사항은 ‘만원의 마법’ 홈페이지(10000won.magictree.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민형 기자>kiku@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에어팟 잡겠다”...무선이어폰 후발 주자들…
  • LG전자, “CGV 갈 때 스마트폰만 들고 가세…
  • 설 연휴, 아프면 어쩌나 “T맵이 문 연 병원 알…
  • 삼성 ‘프리즘’ vs LG ‘AI’…에어컨 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