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뉴스 정렬 기준, 왜 바꿨을까

2010.01.28 10:33:45 / 심재석 기자 sjs@ddaily.co.kr

[IT 전문 블로그 미디어=딜라이트닷넷]



어제(27일) 네이버 뉴스 검색 결과 노출의 정렬 기준이 바뀌었습니다. 기존에는 뉴스라는 특성에 따라 ‘시간’을 기준으로 최신 기사를 맨 먼저 보여줬지만, 이제는 ‘정확도’를 기준으로 보여지게 됩니다.

정확도를 계산하는 알고리듬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아마 검색 키워드가 제목에 있거나 본문에서 검색 키워드가 여러 번 등장한 뉴스가 검색 결과의 상단에 보여질 것입니다. 정확도순 정렬이 기본설정이기는 하지만, 최신순으로 정렬할 수도 있습니다.

NHN측은 이번 개편에 대해 “검색품질에 대한 이용자의 만족도 조사 결과 '정확도순'이 '최신순' 정렬보다 높은 만족도를 보인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이번 개편의 진짜 속내는 어뷰징(abusing : 남용, 오용)을 조금이라도 차단해보려는 것으로 보입니다. 언론사들의 어뷰징 때문에 네이버 뉴스 검색 결과의 만족도가 떨어졌다고 평가한 것 같습니다.

어뷰징이란 언론사들이 자사 뉴스 클릭을 높이기 위해 하는 일종의 조작행위을 말합니다. 대표적인 것이 하나의 뉴스를 여려 차례 송고하는 것이 있습니다.

뉴스는 시간이 지나면 검색 순위가 뒤로 밀리기 때문에 같은 뉴스를 여러 차례 네이버에 송고해 지속적으로 검색결과 상단에 나오도록 하는 행위입니다.

또 실시간 인기 검색어를 의도적으로 본문에 끼워 넣는 방법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소녀시대’가 실시간 인기 검색어에 포함돼 있다면 소녀시대 관련 기사가 아니면서도 본문에 슬쩍 ‘소녀시대’라는 단어를 끼워 넣는 것입니다.

기존 네이버 뉴스는 검색어가 포함돼 있으면 무조건 시간순으로 보여줬기 때문에 이같은 어뷰징 행위들이 가능했습니다.

뉴스 검색 정렬이 정확도 순으로 바뀌면 이같은 어뷰징 행위들이 줄어들 수 있습니다. 같은 기사를 여러 번 송고해도 정확도가 높지 않으면 검색 결과 상단에 보여지지 않을 것입니다. 또 실시간 검색 키워드를 슬쩍 끼워 넣어도 정확도가 낮기 때문에 후순위로 보여질 것입니다.

하지만 이번 조치로 어뷰징이 근절될까요? 그렇지는 않을 것입니다. 아마 정확도순 정렬에 맞춘 새로운 어뷰징 기법이 나올 것입니다.

언론사의 트래픽은 곧 ‘밥줄’이니까요.

[심재석기자 블로그=소프트웨어&이노베이션]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PLAY IT] 애플, ‘홀수의 저주’ 떨칠까… [PLAY IT] 애플, ‘홀수의 저주’ 떨칠까…
  • [PLAY IT] 애플, ‘홀수의 저주’ 떨칠까…
  • LG전자, '마스크형 공청기' 국내 출시 안 하나…
  •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 판매량 60만대 돌파
  • 삼성전자, “가상현실에서 체험도 구매도 하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