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차 공격 사이트 트래픽은 급감

안철수연구소(대표 김홍선 www.ahnlab.com)는 9일 18시부터 국민은행, 다음 메일 등에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 시작과 동시에 자사 웹사이트를 비롯해 2차 공격 대상이었던 곳에는 트래픽이 줄어들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DDoS 공격용 악성코드 중 일부가 하드디스크를 손상시키고 데이터를 파괴하는 등 개인 PC에 치명적인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고 발표했다.

이런 손상을 불러일으키는 악성코드는 msiexec1.exe(진단명 Win-Trojan/Downloader.374651)로 하드디스크의 물리적인 첫 시작 위치에 ‘Memory of the Independence Day’라는 문구를 이용해 치명적인 피해를 입힌다.

이 악성코드에 감염되면 시스템의 MBR(Master Boot Recorder) 및 파티션 정보가 손상돼 정상적인 부팅이 되지 않는다.

또한 doc, xls, ppt, pdf 등의 문서 파일을 파괴하여, PC에 저장된 중요한 데이터를 잃게 된다. 특히 손상을 입은 시스템의 정상적인 부팅 및 데이터 복구에 어려움이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안철수연구소 김홍선 대표는 “이번 DDoS 공격이 주요 기관의 웹사이트를 마비시키는 것에 그치지 않고 개인의 PC에도 치명적인 손상을 일으키는 것으로 밝혀진 만큼 개인 PC 보안 관리에 좀 더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러한 피해를 입지 않으려면 무료 전용백신(http://kr.ahnlab.com/dwVaccineView.ahn?num=81&cPage=1)이나 개인용 무료백신 ‘V3 LIte’(http://www.V3Lite.com)을 비롯해, ‘V3 365 클리닉’(http://v3clinic.ahnlab.com/v365/nbMain.ahn), V3 Internet Security 2007/7.0/8.0 등의 최신 버전을 사용해 진단/치료해야 한다.

<이유지 기자> yjlee@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