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존 공격대상 사이트는 양호…첫대상 국민은행도 접속 폭주로 초반 마비

전자민원·포털·은행 등 7개 주요 사이트를 대상으로 3차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이 시작됐다.

안철수연구소가 악성코드를 해독한 결과 9일 18시부터 10일 18시까지 네이버 메일(mail.naver.com), 다음 메일(mail.daum.net), 파란 메일(mail.paran.com), 전자민원 G4C(www.egov.go.kr), 국민은행(www.kbstar.com) 조선일보(www.chosun.com), 옥션(www.auction.co.kr)를 대상으로 DDoS 공격을 하도록 코딩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공격예정 시간인 18시를 넘긴 시점에서 포털사이트들의 메일사이트와 조선일보를 제외한 국민은행, 전자민원G4C 등은 접속이 원활하지 않은 상황이다.옥션의 경우 6시 이후 초기에는 접속이 불안했지만 30분 현재 안정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포털이나 옥션, 조선일보 등 1차 공격때부터 대상이었던 사이트들은 적극적인 대응으로 방어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고 자랑했던 국민은행이나 전자민원사이트 등의 사이트들은 먹통인 상태다.

<채수웅 기자> 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카드뉴스] 기업의 지속가능성 해법은 결국···
· [카드뉴스] B tv 서라운드, 거실을 영화관으로
·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2018년 ‘3년 180조원 투자·4만명 고…
  • 삼성, 집중호우 피해복구성금 30억원 기부
  • LG전자, “커피도 마시고 공기청정기도 체험…
  • [단독] 삼성전자 ‘갤노트20’ 보상판매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