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신세계그룹이 미래 준비 및 핵심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기존 대비 두달 빨리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신세계그룹은 1일 2022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철저한 실력주의·능력주의 인사를 시행했다는 설명이다.

회사는 "전 사업군에 걸쳐 온라인시대 준비와 미래 신사업 발굴 강화가 될 수 있도록 했으며 다양한 분야 외부 전문가를 영입하는 한편, 내부 실력있는 인재를 발탁, 적재적소 중용해 미래를 위한 인재 기반을 공고히 구축했다"고 전했다.

올해는 예년보다 이른 10월초에 인사를 앞당겨 실시했다.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느슨해지기 쉬운 조직 분위기를 쇄신하는 한편, 내년을 더욱 탄탄히 준비하기 위한 목적이다. 조기 임원인사 단행으로 내년 전략 준비도 빠르게 착수할 수 있게 됐다.

신세계 대표이사로 전 ㈜신세계디에프 손영식 대표가 내정됐다. 기존 신세계 차정호 대표는 백화점부문으로 이동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코스메틱부문 대표인 이길한 대표가 패션부문을 함께 담당하며 총괄대표로 내정됐고 신세계까사 대표이사엔 e커머스 전문가 최문석 대표를 외부에서 영입, 내정했다.

백화점부문은 신세계·신세계인터내셔날·신세계까사·백화점부문 및 지난 7월 신임 대표가 선임된 마인드마크까지 총 5개 조직 수장이 교체되는 변화가 생기게 된다.

신세계그룹은 "최근 몇 년에 걸쳐 파격적인 대표이사 세대 교체 및 혁신 인사를 실시해왔다"며 "이마트 부문은 올해 다양한 분야에 외부 우수인재를 적극 영입해 또 한 번 조직 혁신을 이어간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화상화의 공략 '시동'…올인원 솔루… LG전자, 화상화의 공략 '시동'…올인원 솔루…
  • LG전자, 화상화의 공략 '시동'…올인원 솔루…
  • [PLAY IT] 애플, ‘홀수의 저주’ 떨칠까…
  • LG전자, '마스크형 공청기' 국내 출시 안 하나…
  •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 판매량 60만대 돌파